•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질병청 "작년 '백신 접종 일주일 내 사망' 노인 비율 0.02%"

입력 2020-10-25 22:05

"백신 접종과 사인 무관"

▲서울 강서구 한국건강관리협회 서부지부에서 한 시민이 독감 예방 접종을 맞고 있다. (뉴시스)
▲서울 강서구 한국건강관리협회 서부지부에서 한 시민이 독감 예방 접종을 맞고 있다. (뉴시스)

지난해 인플루엔자(독감) 백신을 접종받고 일주일 안에 사망한 노인이 전체 노인 접종자의 0.02%가량이며, 이들의 사인은 백신 접종과 무관하다고 질병관리청이 25일 밝혔다.

질병청은 이날 보도참고자료를 내고 "2019-2020 절기(2019년 7월∼2020년 4월) 기준으로 사망하기 전 7일 이내에 인플루엔자 예방접종 기록이 있는 65세 이상 노인은 1531명이었다"며 "당시 전체 노인 접종자는 (0.02%인) 약 668만 명이었다"고 설명했다.

질병청은 "이는 기본 정보 확인을 위해 접종 정보와 사망 일시를 단순히 비교한 것으로 사망과 백신 접종 사이에 연관성은 없다"며 "예방접종으로 사망한 사례로 오해되지 않도록 해석할 때 주의가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질병청은 2013년도 미국 예방의학회지의 논문 내용도 소개했다.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와 9개 병원이 직전 4년간 백신 접종자의 사망 시기를 분석한 결과 접종 후 60일 전에 사망한 사람은 총 접종자 1303만3274명 중 0.12%인 1만5455명이었다.

이 기간 접종자 10만 명당 사망률은 442.5명이었다.

연령대별로는 85세 이상 고령층에서 사망률이 가장 높았다. 분석 기간을 접종 후 1일, 7일, 30일, 60일까지로 나눠 분석한 결과 접종 후 기간이 길어질수록 사망률이 높아졌다.

사망자들의 사인은 미국 통계청이 집계하는 상위 15개 사망원인과도 대부분 겹쳤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1,063,000
    • +3.94%
    • 이더리움
    • 661,500
    • +1.3%
    • 리플
    • 736.3
    • +23.46%
    • 라이트코인
    • 98,750
    • +3.62%
    • 이오스
    • 3,823
    • +9.04%
    • 비트코인 캐시
    • 358,300
    • +12.85%
    • 스텔라루멘
    • 185
    • +48.59%
    • 트론
    • 37.42
    • +13.5%
    • 에이다
    • 181.5
    • +8.55%
    • 비트코인에스브이
    • 224,500
    • +10.48%
    • 대시
    • 129,600
    • +30.38%
    • 이더리움 클래식
    • 7,920
    • +14.78%
    • 169.8
    • +11.05%
    • 제트캐시
    • 88,600
    • +12.72%
    • 비체인
    • 17.26
    • +0.52%
    • 웨이브
    • 8,355
    • -3.58%
    • 베이직어텐션토큰
    • 275.5
    • +6.91%
    • 비트코인 골드
    • 11,490
    • +9.74%
    • 퀀텀
    • 3,200
    • +8.81%
    • 오미세고
    • 4,585
    • +2.99%
    • 체인링크
    • 16,910
    • +3.68%
    • 질리카
    • 26.15
    • +3.12%
    • 어거
    • 18,750
    • +11.2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