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코로나19 확산에 소비자 결제액 ‘배달 업종’서 크게 늘었다

입력 2020-10-20 11:21

올 1~9월 업종별 상위 브랜드 2~6곳 소비자 결제액 비교
배달 74%·인터넷 서비스 25%·인터넷쇼핑 22% 성장
여행 -62%·항공 -70%·극장 -73%·면세점 -75% 하락
코로나19 확산에 ‘집콕’ 길어지며 배달·온라인 업종 성장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라 집에서 머무는 시간이 길어지면서 ‘배달 업종’ 결제액이 가장 많이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앱·리테일 분석업체 와이즈앱·와이즈리테일이 1월부터 9월까지 만 20세 이상 한국인을 대상으로 업종별 대표 소매기업에서 신용·체크카드, 계좌 이체, 휴대전화 소액결제 등 소비자 결제액을 표본 조사한 결과 배달 업종이 74% 성장했다고 밝혔다. 배달 업종 상위 브랜드인 배달의민족, 요기요에서 이뤄진 결제금액을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한 결과다.

결제금액 증가율이 두 번째로 큰 업종은 ‘인터넷 서비스’였다. 인터넷 서비스 상위 브랜드인 구글, 넷플릭스, 넥슨, 오늘의집 등은 전년 동기 대비 총결제금액이 25% 증가했다.

쿠팡·이베이코리아·네이버·11번가 등 ‘인터넷쇼핑’은 22% 늘었고, 파리바게뜨·뚜레쥬르·비알코리아·SPC삼립으로 조사된 ‘제과/제빵’은 7%, GS·롯데·NS·홈앤쇼핑 등 ‘홈쇼핑’ 업종은 4% 성장했다.

전년 대비 가장 큰 폭으로 하락한 업종은 ‘면세점’으로 총결제액이 75%나 급감했다. 이어 극장 -73%, 항공 -70%, 여행 -62% 순으로 결제금액 감소 폭이 컸다. 코로나19 악재로 수요가 급감한 영향이다.

위 조사는 소비자 결제 명세를 기준으로 법인카드, 법인계좌 이체, 기업 간 거래, 현금거래, 상품권 결제액은 포함되지 않았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0,683,000
    • -1.5%
    • 이더리움
    • 643,000
    • -3.53%
    • 리플
    • 632
    • -7.62%
    • 라이트코인
    • 91,000
    • -5.89%
    • 이오스
    • 3,266
    • -2.62%
    • 비트코인 캐시
    • 313,200
    • -1.07%
    • 스텔라루멘
    • 186.9
    • -6.83%
    • 트론
    • 33.02
    • -3.51%
    • 에이다
    • 169
    • -5.48%
    • 비트코인에스브이
    • 205,400
    • +10.61%
    • 대시
    • 112,500
    • -3.1%
    • 이더리움 클래식
    • 6,820
    • -4.82%
    • 281.5
    • +22.98%
    • 제트캐시
    • 79,250
    • -4.11%
    • 비체인
    • 17.83
    • -5.26%
    • 웨이브
    • 8,305
    • +5.93%
    • 베이직어텐션토큰
    • 262.8
    • -2.2%
    • 비트코인 골드
    • 10,110
    • -0.3%
    • 퀀텀
    • 2,921
    • -5.56%
    • 오미세고
    • 4,098
    • -0.1%
    • 체인링크
    • 14,390
    • -5.39%
    • 질리카
    • 33.41
    • -6.15%
    • 어거
    • 16,680
    • -4.6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