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B1A4, 바로·진영 탈퇴 후 첫 활동…“아프게 해 미안하다”

입력 2020-10-19 18:17

▲B1A4 공찬, 신우, 산들 (사진제공=WM엔터테인먼트)
▲B1A4 공찬, 신우, 산들 (사진제공=WM엔터테인먼트)

그룹 B1A4가 3인조로 돌아왔다.

19일 B1A4는 정규 4집 ‘오리진’(Origine)을 발표하고 본격 활동에 돌입했다. 3인조로 재편된 뒤 첫 활동이다.

B1A4는 2011년 신우, 산들, 공찬, 진영, 바로 등 5인조 그룹으로 데뷔했다. 하지만 2018년 재계약 당시 진영, 바로가 탈퇴하며 3인조로 재편됐다.

당시 산들은 한 방송을 통해 “재계약할 때 여러 생각이 들었다. 어쩌다 우리가 이렇게 안 맞나 싶더라”라며 “그런 게 싫어지면서 밖에 나가는 것도 사람을 만나는 것도 싫었다. 한 달 동안 칩거 생활을 했다”라고 말하며 눈물을 보이기도 했다.

공허함으로 힘겨운 시간을 보내던 산들을 잡아 준 것은 다름 아닌 멤버 신우와 공찬이었다. 함께 해보자는 두 사람의 말에 산들은 힘을 얻었고 3인조 B1A4로 활동을 시작하는 계기가 됐다.

이날 미디어 공연을 통해 활동의 시작을 알린 B1A4는 “이번 앨범은 B1A4가 새롭게 나아갈 수 있는 시작이 될 것”이라며 “너무 오래 기다리게 하고 또 마음 아프게 한 것 같아서 팬들에게 미안하다. 그만큼 행복한 시간을 만들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B1A4의 정규 4집 ‘오리진’(Origine)은 5인조로 활동하던 당시 발매된 2017년 9월 미니7집 ‘롤린’ 이후 약 3년 만에 내놓는 신작이다. B1A4는 타이틀곡 ‘영화처럼’을 통해 본격 활동을 시작할 예정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0,907,000
    • +0.22%
    • 이더리움
    • 656,000
    • +0.38%
    • 리플
    • 686.8
    • -2.04%
    • 라이트코인
    • 97,650
    • +5.68%
    • 이오스
    • 3,383
    • -3.01%
    • 비트코인 캐시
    • 323,900
    • -4.23%
    • 스텔라루멘
    • 207
    • -4.34%
    • 트론
    • 33.82
    • -3.21%
    • 에이다
    • 174.2
    • -4.8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9,600
    • -3.02%
    • 대시
    • 118,600
    • -2.71%
    • 이더리움 클래식
    • 6,945
    • -3.68%
    • 204.2
    • +3.71%
    • 제트캐시
    • 84,450
    • +0.78%
    • 비체인
    • 16.65
    • -3.08%
    • 웨이브
    • 7,480
    • -1.97%
    • 베이직어텐션토큰
    • 261.2
    • -0.53%
    • 비트코인 골드
    • 10,020
    • -2.72%
    • 퀀텀
    • 3,055
    • -3.93%
    • 오미세고
    • 4,093
    • -4.46%
    • 체인링크
    • 15,190
    • -0.52%
    • 질리카
    • 31.84
    • +1.08%
    • 어거
    • 16,750
    • +1.2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