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시동 꺼도 온도는 차갑게"…이에스티, 전기트럭 축냉 탑차 개발

입력 2020-09-28 16:52

이에스티는 냉장ㆍ냉동 온도를 유지할 수 있는 축냉 시스템을 전기트럭에 적용해 올 연말부터 공급할 계획이라고 28일 밝혔다.

(사진 제공=이에스티)
(사진 제공=이에스티)

이에스티에 따르면 이번 축냉 시스템은 대량의 에너지를 저장할 수 있는 상변화물질(PCMㆍPhase Change material)을 이용한 것으로, 탑차 천정에 냉기(얼음)를 저장하는 PCM모듈을 설치하는 단순한 구조로 설계됐다. 전기를 이용해 모듈에 냉기(얼음)를 저장하면 다음 날 배송 과정에서 탑차의 엔진을 꺼도 정해진 냉동·냉장 온도가 유지된다.

축냉 시스템을 적용한 탑차는 통상 배송을 끝낸 후 저녁 8시부터 다음날 오전 6시까지 심야 전력으로 모듈을 얼리고 낮 동안에 원하는 온도의 냉기가 냉장ㆍ냉장 칸에 유지된다. 구동용 배터리 외에 냉동·냉장을 위한 별도의 배터리가 필요하지 않아 무게는 가벼워지고 가격은 저렴해진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이에스티 측은 축냉 탑차가 처음으로 적용된 전기트럭이 물류업계에서 인기를 끌 것으로 보고 있다. 경유 화물차를 전기트럭으로 대체할 경우 유류비용 절감과 함께 미세먼지도 줄일 수 있다.

이정근 이에스티 대표는 “축냉 시스템은 외부 전력을 이용, 축냉의 과정을 거쳐 사전에 충분한 에너지를 저장하는 방식으로 디젤 차량의 엔진을 꺼도 일정한 온도가 유지되는 것처럼 전기트럭에도 추가 작업 없이 바로 적용할 수 있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에스티는 그동안 축냉 기술을 활용해 냉동(영하 18도)과 냉장(영상 3~8도) 온도를 동시에 유지하며 배송할 수 있는 탑차를 개발, 신선식품 배송이 많은 풀무원, CJ, 청정원 등에 공급하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4,889,000
    • -3.36%
    • 이더리움
    • 439,200
    • -2.09%
    • 리플
    • 277
    • -1.81%
    • 라이트코인
    • 63,000
    • -4.26%
    • 이오스
    • 2,996
    • +0.37%
    • 비트코인 캐시
    • 301,600
    • +1.62%
    • 스텔라루멘
    • 87.84
    • -3.5%
    • 트론
    • 30.4
    • -0.33%
    • 에이다
    • 112.6
    • -0.18%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0,400
    • -2.46%
    • 대시
    • 76,400
    • -2.05%
    • 이더리움 클래식
    • 6,665
    • -1.04%
    • 111.8
    • +5.37%
    • 제트캐시
    • 64,200
    • -5.17%
    • 비체인
    • 12.01
    • -4.53%
    • 웨이브
    • 3,426
    • -0.46%
    • 베이직어텐션토큰
    • 221.6
    • -4.15%
    • 비트코인 골드
    • 8,205
    • -4.81%
    • 퀀텀
    • 2,362
    • -1.46%
    • 오미세고
    • 3,491
    • -0.85%
    • 체인링크
    • 13,090
    • -1.36%
    • 질리카
    • 20.07
    • -1.86%
    • 어거
    • 14,280
    • -0.4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