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검찰, 이재용 프로포폴 폭로 협박범 징역 2년 6개월 구형

입력 2020-09-25 18:17

(연합뉴스)
(연합뉴스)

프로포폴 투약 의혹을 폭로한다며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을 협박한 20대 남성에게 검찰이 실형을 구형했다.

서울중앙지법 형사10단독 변민선 부장판사는 25일 폭력행위 등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공동공갈) 등 혐의로 기소된 김모(28) 씨의 첫 공판을 진행했다.

김 씨는 6∼7월 공범 A 씨와 함께 이 부회장 측에 돈을 요구하면서 "응하지 않을 경우 프로포폴 관련 추가 폭로를 하겠다"는 협박을 한 혐의를 받는다. A 씨는 도주해 아직 검거되지 않았다.

김 씨는 이 부회장이 서울 강남의 한 성형외과에서 프로포폴을 상습 투약받았다고 국민권익위원회에 제보했다. 이후 탐사보도 매체인 뉴스타파와의 인터뷰를 통해 해당 내용을 언론에 알리기도 했다. 김 씨는 병원에 근무하던 간호조무사 신모 씨의 남자친구였던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은 "김 씨에게 징역 2년 6개월을 선고해달라"고 재판부에 요청했다.

김 씨의 변호인은 "비록 피해자 측에게 협박성 이야기를 했지만 그런 행동을 할 의도는 없었다"며 "단지 겁을 줘 돈을 받으려는 마음에 범행했을 뿐이라는 점을 참작해달라"고 말했다.

김 씨는 "처음 공범의 이야기에 혹해 같이 만나 범행을 저지른 점을 정말 반성하고 있다. 죄송하다"며 선처를 호소했다.

김 씨의 1심 선고 공판은 다음 달 14일 열린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5,117,000
    • +1.04%
    • 이더리움
    • 441,000
    • +0.68%
    • 리플
    • 276.3
    • -0.79%
    • 라이트코인
    • 62,650
    • -0.87%
    • 이오스
    • 2,993
    • -0.27%
    • 비트코인 캐시
    • 300,500
    • -2.91%
    • 스텔라루멘
    • 88.24
    • -2.13%
    • 트론
    • 30.17
    • -0.85%
    • 에이다
    • 110.8
    • +1.3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0,200
    • -1.3%
    • 대시
    • 76,150
    • -0.98%
    • 이더리움 클래식
    • 6,695
    • +1.29%
    • 111.8
    • +6.17%
    • 제트캐시
    • 64,500
    • -3.08%
    • 비체인
    • 11.77
    • -3.21%
    • 웨이브
    • 3,419
    • +0.97%
    • 베이직어텐션토큰
    • 219.4
    • -1.92%
    • 비트코인 골드
    • 8,175
    • +0%
    • 퀀텀
    • 2,330
    • -0.89%
    • 오미세고
    • 3,391
    • -3.14%
    • 체인링크
    • 13,080
    • +0.93%
    • 질리카
    • 20.15
    • -0.4%
    • 어거
    • 14,360
    • +2.6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