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플렉센스 “콜롬비아서 코로나19 진단키트 도입 추진”

입력 2020-08-11 15:14

▲김기범 플렉센스 대표(왼쪽)와 후안 카를로스 카이사 로메로 주한 콜롬비아 대사가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제공=플렉센스)
▲김기범 플렉센스 대표(왼쪽)와 후안 카를로스 카이사 로메로 주한 콜롬비아 대사가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제공=플렉센스)

항체면역 진단키트 전문 기업 플렉센스는 후안 카를로스 카이사 로메로 주한 콜롬비아 대사가 플렉센스 본사를 직접 찾아 생산 현장을 확인하고 자국 도입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기로 했다고 11일 밝혔다.

콜롬비아는 최근 코로나19 누적 확진자가 35만 명에 달하고 하루 확진자도 1만 명을 넘어서는 등 확산세가 빨라지고 있다. 이반 두케 콜롬비아 대통령은 국가 보건 비상사태를 선포하고 3월 초 발령됐던 전 국민 의무 자가격리령을 8월 말까지 연장했다.

콜롬비아 정부는 코로나19 확진자가 크게 늘어나면서 기존 유전자 증폭 검사(RT-PCR)만으로는 검사 수요를 따라갈 수 없다고 판단, 자체적으로 엘라이자(ELISA) 방식의 면역진단 키트(IgG/IgM)를 개발하고 있었다. 유전자 증폭 검사와 정확도가 유사하면서 비용이나 검사 시간 측면에서 장점을 가진 플렉센스의 항체면역 진단 키트를 알게 되면서 자국 도입을 타진하기 위해 카이사 대사의 공장 방문이 성사됐다.

플렉센스에 따르면 카이사 대사는 플렉센스 진단 키트의 성능을 확인하고 본국 보건부 장관에게 태스크포스팀(TFT)을 구성해 해당 진단 키트를 하루빨리 도입할 것을 당부했으며, 주변 남미 국가에서도 키트도 사용되도록 하는 데 주도적 역할을 하겠다고 밝혔다.

콜롬비아 정부가 관심을 보인 키트는 플렉센스의 ‘액셀 엘라이자(ACCEL ELISA) 코비드19’ 진단 키트로 면역 반응을 통해 형성된 항체를 바탕으로 진단하기 때문에 무증상 감염 등 사후적 감염 환자 파악이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다. 한 번에 94명을 1시간 안에 진단할 정도로 빠르고 간편하다.

김기범 플렉센스 대표는 “콜롬비아는 중남미의 유일한 6·25전쟁 참전국으로 한국인으로서 갚아야 할 마음의 빚이 있다”며 “우리 회사의 진단 키트 공급을 통해 코로나 질병의 효과적인 통제가 가능해지고 양국 간 관계도 더 돈독해지기를 원한다”고 말했다.

플렉센스의 진단 키트는 지난 달 미국 식품의약국(FDA) 홈페이지에 정식 리스팅(listing) 이후 8월 5일 검사 배정이 된 상태로 조만간 긴급 사용 승인을 받을 전망이다.

플렉센스는 복잡하고 오랜 시간이 소요됐던 기존 효소면역분석법(ELISA)을 개선해 15~45분 안에 고감도로 간편하게 진단할 수 있는 효소면역분석법 ‘액셀 엘라이자(ACCEL ELISA)’를 상용화해 다양한 진단용 제품군을 개발 및 판매하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5,441,000
    • +4.81%
    • 이더리움
    • 456,000
    • +2.98%
    • 리플
    • 284
    • +1.07%
    • 라이트코인
    • 66,800
    • +4.54%
    • 이오스
    • 2,987
    • +0.61%
    • 비트코인 캐시
    • 300,300
    • +2.7%
    • 스텔라루멘
    • 91.52
    • -0.92%
    • 트론
    • 30.46
    • +1.03%
    • 에이다
    • 113.8
    • -2.4%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6,600
    • +0.56%
    • 대시
    • 79,250
    • +0.83%
    • 이더리움 클래식
    • 6,730
    • -0.15%
    • 108.1
    • -3.83%
    • 제트캐시
    • 68,450
    • -0.73%
    • 비체인
    • 12.78
    • +0.08%
    • 웨이브
    • 3,526
    • -0.11%
    • 베이직어텐션토큰
    • 233
    • -2.18%
    • 비트코인 골드
    • 8,630
    • +0.82%
    • 퀀텀
    • 2,445
    • -0.37%
    • 오미세고
    • 3,601
    • +0.11%
    • 체인링크
    • 13,380
    • +0.98%
    • 질리카
    • 20.65
    • -0.86%
    • 어거
    • 14,490
    • -0.4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