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서울시, 유망한 스타트업 100개사 선정…최대 1억 지원

입력 2020-08-10 11:15

사업개발ㆍ제품화ㆍ판로개척 등 기업 맞춤형 지원 통해 예비유니콘 성장발판 마련

▲2020 서울혁신기업 IR (서울시)
▲2020 서울혁신기업 IR (서울시)

서울시가 경쟁력있는 스타트업이 성장 동력을 잃지 않도록 ‘성장촉진 종합패키지’ 방식으로 총 100억 원을 지원한다.

10일 서울시는 “4차 산업혁명, 스마트시티, 바이오‧의료 등 미래먹거리 성장 산업 분야 기업 중 2018년 이후 국내ㆍ외 벤처투자기관으로부터 1억 원 이상 50억 원 미만의 누적투자유치 실적을 보유해 검증된 ‘유망 스타트업’ 100개사를 선발해 각 기업별 최대 1억 원씩 지원한다”고 밝혔다.

이어 “제품화, R&D, 인력 고용, 판로개척 등 기업이 필요한 부분을 집중적으로 맞춤 지원해 예비유니콘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발판 마련을 돕는다는 목표”라고 덧붙였다.

‘유망스타트업 성장촉진 종합패키지’는 기업이 개별적으로 신청하는 방식이 아닌 민간벤처 투자기관이 직접 투자한 성장 잠재력이 높은 스타트업을 추천하는 방식으로 100개의 기업을 선발한다.

선정된 100개 기업에는 각 최대 1억 원의 사업지원금이 지원되며, 보유기술의 고도화, 제품화, 신규인력 채용, 국내ㆍ외 지식재산권 출원비용 등 다양한 분야 중 기업이 필요로 하는 분야를 선택해 사용할 수 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어려운 상황임을 고려해 스타트업에 적기 지원될 수 있도록 일단 1억 원을 지원하고 정산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서울시는 ‘유망스타트업 성장촉진 종합패키지’ 선정기업에 대해 민간투자기관과 서울시 창업지원 기관과 연계해 기업별 맞춤 컨설팅, 국내ㆍ외 후속 투자유치, 해외시장 진출 등 밀착된 기업 성장프로그램을 지원할 계획이다.

이러한 집중지원으로 유망 스타트업을 예비 유니콘으로 성장시켜, 중앙정부의 예비 유니콘 지원 제도와 연계하겠다는 방침이다.

이달 21일 오후 6시까지 이메일(investment@sba,kr) 신청을 통해 민간벤처 투자기관의 추천을 받는다. 서울산업진흥원(SBA)의 선정심사를 통해 9월 중순 최종지원기업을 선정하여 지원할 계획이다.

김의승 서울시 경제정책실장은 “코로나19로 서울의 스타트업이 전례 없는 위기를 맞고 있지만 혁신창업기업에게 새로운 기회가 될 수 있다”며 “서울시의 과감한 정책적 지원을 통해 성장 잠재력이 풍부하지만, 일시적인 위기상황에 직면한 유망기업이 어려움을 극복하고 예비 유니콘, 유니콘 기업으로까지 성장해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미래 시장을 선점하는 동력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2,386,000
    • +1.51%
    • 이더리움
    • 402,600
    • +2.29%
    • 리플
    • 269.1
    • -0.22%
    • 라이트코인
    • 52,100
    • +0.97%
    • 이오스
    • 2,935
    • -1.05%
    • 비트코인 캐시
    • 251,300
    • +0.48%
    • 스텔라루멘
    • 81.03
    • -1.4%
    • 트론
    • 30.1
    • +0.43%
    • 에이다
    • 95.75
    • +2.34%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2,500
    • +1.5%
    • 대시
    • 79,000
    • +1.02%
    • 이더리움 클래식
    • 6,775
    • -0.29%
    • 124.4
    • +0.24%
    • 제트캐시
    • 63,400
    • +3.85%
    • 비체인
    • 14.1
    • +2.32%
    • 웨이브
    • 2,707
    • -0.44%
    • 베이직어텐션토큰
    • 259.9
    • -2.15%
    • 비트코인 골드
    • 8,965
    • -0.83%
    • 퀀텀
    • 2,677
    • -1%
    • 오미세고
    • 3,489
    • -2.73%
    • 체인링크
    • 10,920
    • +13.75%
    • 질리카
    • 16.7
    • +2.14%
    • 어거
    • 16,580
    • +3.5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