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심, 미국 최대 매출 소식에 신고가

입력 2020-07-14 16:32

(사진제공=농심)
(사진제공=농심)

음식료 업종 대표 종목들이 코로나19 이후 실적 개선에 대한 기대감으로 14일 장중 신고가를 기록했다.

이날 유가증권시장에서 농심은 전 거래일 대비 1.16% 오른 39만1500원에 마감했다. 장중 한때 3.75% 상승한 40만1500원까지 오르며 52주 신고가를 경신하기도 했다.

앞서 농심은 올해 상반기 미국 법인 매출이 1억6400만 달러로 전년 동기 대비 34% 증가해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회사 측은 "코로나19의 확산으로 간편 식품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면서 눈에 띄는 성과를 냈다"고 설명했다.

대장주인 CJ제일제당(1.50%) 역시 장중 한때 3.50%까지 오르며 52주 신고가를 갈아치웠다. 대상(-0.89%)과 풀무원(-3.34%)은 장중 신고가를 기록했지만 종가 기준 하락 마감했다.

심은주 하나금융투자 연구원은 “2분기 음식료 업종에서는 대형주 CJ제일제당을 필두로 농심, 대상 등 중소형주의 실적 모멘텀이 함께 부각될 전망”이라고 전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6.1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3,128,000
    • +4.33%
    • 이더리움
    • 2,795,000
    • +0.14%
    • 비트코인 캐시
    • 679,500
    • +0.82%
    • 리플
    • 986.2
    • +1.75%
    • 라이트코인
    • 190,500
    • +0.95%
    • 에이다
    • 1,705
    • +0.18%
    • 이오스
    • 5,655
    • +0.18%
    • 트론
    • 80.41
    • +1%
    • 스텔라루멘
    • 383.5
    • -1.89%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2,500
    • +2.28%
    • 체인링크
    • 25,360
    • -0.24%
    • 샌드박스
    • 306.9
    • -1.5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