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이마트24X스무디킹 매장, 100호점 돌파…연내 300개 매장 낸다

입력 2020-07-12 06:00

낮은 창업 비용 대비 높은 운영 효율 기대할 수 있어 가맹점 호응↑

(사진제공=이마트24)
(사진제공=이마트24)

이마트24X스무디킹 매장이 6월 말 100호점을 돌파하며 순항 중이다.

이마트24에 따르면 10일 기준 이마트24X스무디킹 매장 수는 총 105점이다. 올해 3월 초 20여 개 직영점을 대상으로 테스트를 마치고 이마트24X스무디킹 가맹 모델을 본격 확대한 후 가맹점 80개가 늘었다. 평일(영업일) 기준 매일 1개씩 신규 가맹점이 문을 연 셈이다.

이마트24X스무디킹 매장이 100호점을 돌파할 수 있었던 것은 창업 비용 대비 높은 운영 효율을 기대할 수 있다는 점이 가맹점의 호응을 끌어냈기 때문이다.

이마트24X스무디킹 가맹 모델은 편의점 내 약 3~4평의 카운터 공간에 스무디킹을 추가로 창업하는 방식으로, 일반 스무디킹 매장을 개설하는 것과 비교해 창업 비용을 대폭 낮출 수 있다.

하루에 스무디 5~10잔 판매 시 수익이 발생하는 구조라 추가 창업에 대한 경영주의 부담도 낮은 편이다.

무엇보다 편의점에서 4900~6900원의 스무디를 전문적으로 판매함으로써 신규 고객 유입, 객단가 상승 등 추가 수익 창출의 가능성을 높일 수 있다. 실제로 스무디가 이마트24의 차별화된 음료로 자리잡으면서 가맹점 80곳 중 하루 평균 스무디 30잔 이상을 판매하는 곳도 생겼다.

이마트24X스무디킹 매장 중 약 30%가 지방 소재 매장일 정도로 지방 출점이 활성화되고 있는 점도 주목할 만하다. 기존 스무디킹 출점은 수도권 거점 상권 중심으로 이뤄졌는데, 이마트24X스무디킹 가맹모델 도입 후 지방 곳곳으로 출점할 수 있게 됐다.

구범모 이마트24 경남합천점 경영주는 “합천군에서 접하기 어려웠던 스무디킹을 편의점에서 만날 수 있다는 것에 관심을 보이는 고객이 많다”라며, “평일 5~10잔, 주말 15~20잔 정도 스무디 매출이 발생하기 때문에 추가수익 확보에 도움이 된다”라고 말했다.

조택주 이마트24 스무디킹 담당자는 “음료 매출이 증가하는 여름철을 맞아 스무디킹을 매장에 도입하려는 가맹점의 창업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라며 “이와 같은 추세라면 연내 300점까지 매장 수를 확대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한다”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3,835,000
    • +0.38%
    • 이더리움
    • 516,500
    • +3.51%
    • 리플
    • 354.5
    • +4.11%
    • 라이트코인
    • 66,900
    • +0.45%
    • 이오스
    • 3,827
    • +4.22%
    • 비트코인 캐시
    • 346,900
    • +0.67%
    • 스텔라루멘
    • 124
    • +3.59%
    • 트론
    • 29.42
    • +11.78%
    • 에이다
    • 163.4
    • -0.18%
    • 비트코인에스브이
    • 251,000
    • +0.68%
    • 대시
    • 108,500
    • -0.73%
    • 이더리움 클래식
    • 8,260
    • +1.41%
    • 72.86
    • +1.58%
    • 제트캐시
    • 100,900
    • -0.3%
    • 비체인
    • 24.16
    • +4.09%
    • 웨이브
    • 4,189
    • +18%
    • 베이직어텐션토큰
    • 327.4
    • +3.94%
    • 비트코인 골드
    • 12,880
    • +0.78%
    • 퀀텀
    • 3,645
    • +8.9%
    • 오미세고
    • 2,359
    • +11.33%
    • 체인링크
    • 19,900
    • -2.31%
    • 질리카
    • 29.47
    • -0.57%
    • 어거
    • 25,450
    • +4.0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