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문재인 대통령, 이천 SK하이닉스 방문...'소부장 2.0 전략' 발표

입력 2020-07-09 11:51

"첨단산업 세계공장 도약"...최태원 SK회장 '사회적 가치 창출방안' 소개

문재인 대통령은 9일 경기 이천시 SK하이닉스를 찾아 일본 수출규제 대응 경험과 성과를 공유하고 소재부품장비 강국 및 첨단산업 세계공장으로의 도약을 위한 '소부장 2.0' 전략을 발표했다.

이번 방문은 일본 수출규제 이후 주요 품목의 확실한 공급안정을 이루었음에도 불구하고 코로나19·국가 간 무역분쟁 등으로 글로벌 밸류체인이 급변하는 환경에 대응한 새로운 전략이 필요하다는 인식하에 추진됐다.

문 대통령은 작년 일본 수출규제 당시를 떠올리며 "당시 한국경제와 기업에 직격탄이 될 거라고 했지만, 1년 동안 민관이 혼연일체가 되어 노력한 결과 우리의 잠재력과 저력을 확인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또 "글로벌 공급망이 재편되고 있는 상황에서 기존 소부장 정책을 흔들림 없이 추진함과 동시에 공세적 정책으로 전환하고, 대한민국인 미래시장 선점에 필수적인 첨단산업의 세계공장이 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행사는“으라차차 소부장”을 주제로 소부장 테스트베드 협력현장 방문, 소부장과 함께한 우리의 1년, 연대·협력 협약식 순서로 진행되었다.

테스트장비 협력현장 방문에서는 SK하이닉스의 분석·측정장비를 활용해 불화수소 등을 시험하고 있는 중소·중견기업 연구원들이 장비를 시연하고 개발과정을 설명했다.

간담회를 통해서는 개발과정에서의 어려움과 성과, 외투기업의 한국투자 결정배경, 미래발전 아이디어를 공유했다.

이어 성윤모 산업부 장관이 ‘소재부품장비 2.0 전략’을, 최태원 SK회장이 ‘소재부품장비 도약을 위한 사회적 가치 창출방안’을 각각 발표했다.

연대와 협력 협약식에서는 4가지 협약이 체결됐다.

우선 세계 최고 수준의 반도체 클러스터 조성을 위해 SK하이닉스와 입주후보기업, 정부 간 '용인반도체 클러스터 연대와 협력 협약'을 체결해 120조원 투자, 신규 일자리 1.7만명, 188조원 부가가치 창출이 예상된다. 또 안정적 국내시장 확보가 유턴 결정의 핵심 요소임에 주목해 전자업계 수요대기업, 협력기업이 참여하는 '전자업계 국내복귀 활성화 협약'을 체결했다.

2차전지 양극재 생산 업체인 유미코아는 연구개발 핵심허브 구축(천안)에 3천만 불 규모를 투자하고, 세계적 반도체 장비 생산업체인 램리서치는 1.3억불 규모의 R&D센터(용인)를 건립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국내 협력사, 지원기관 간 '첨단투자 협력 협약'을 체결했다.

이를 뒷받침 하기 위해 정부는 수출규제 대응경험을 토대로 글로벌공급망 재편에 선제 대응하고 위기를 기회로 전환하기 위해 글로벌소부장 강국 도약과 첨단산업의 세계공장화 등 2대 전략과제를 중점 추진한다.

이를 위해 소재부품장비 정책대상을 확장하고 ▲2022년까지 차세대 기술개발 집중투자 ▲소부장으뜸기업 100개 육성 ▲디지털공급망·소재혁신 AI플랫폼 등 새로운 정책수단을 도입한다.

대한민국이 첨단산업 세계공장이 되기 위해 첨단투자지구 등을 도입함과 동시에, 첨단투자에 대한 세제지원을 대폭 강화하고, 첨단산업 유치 등에 5년간 약 1.5조원의 재정을 투입할 예정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3,382,000
    • +0.89%
    • 이더리움
    • 469,000
    • +3.01%
    • 리플
    • 370
    • +5.11%
    • 라이트코인
    • 69,550
    • +2.05%
    • 이오스
    • 3,627
    • +2.11%
    • 비트코인 캐시
    • 351,900
    • +2.53%
    • 스텔라루멘
    • 126.4
    • +1.44%
    • 트론
    • 23.92
    • +4%
    • 에이다
    • 162.5
    • +1.63%
    • 비트코인에스브이
    • 273,500
    • +4.79%
    • 대시
    • 104,300
    • +2.36%
    • 이더리움 클래식
    • 8,575
    • -0.92%
    • 67.19
    • +4.17%
    • 제트캐시
    • 99,000
    • -1.88%
    • 비체인
    • 20.7
    • +5.94%
    • 웨이브
    • 2,001
    • +5.93%
    • 베이직어텐션토큰
    • 299.4
    • +2.78%
    • 비트코인 골드
    • 12,820
    • +2.89%
    • 퀀텀
    • 3,284
    • +12.54%
    • 오미세고
    • 1,880
    • -0.11%
    • 체인링크
    • 10,850
    • +8.61%
    • 질리카
    • 21.14
    • -1.77%
    • 어거
    • 25,930
    • +12.1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