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파운트, 메트라이프 ‘AI 변액보험 펀드관리’ 서비스 런칭

입력 2020-07-08 08:22

이제 보험도 로보어드바이저(RA)를 통한 ‘나 혼자 관리’가 가능해진다.

인공지능 자산관리 리딩기업 파운트는 8일 글로벌 변액보험 강자 메트라이프생명보험에 ‘AI 변액보험 펀드관리 서비스’를 제공하며 본격적인 서비스에 나선다고 밝혔다.

파운트의 ‘AI 변액보험 펀드관리 서비스’는 카카오톡 기반으로, 기본적인 펀드 현황 조회는 물론 개인의 투자성향별 翅 펀드 포트폴리오 추천 및 변경, 리밸런싱(운용자산 편입비중 재조정)까지 고객의 스마트폰에서 직접 실행할 수 있도록 설계됐다.

특히 수익률이 낮은 고객들에게 AI기반의 펀드관리 서비스를 먼저 제안하고, 국내외 이슈분석 리포트 발간 및 이에 기반한 펀드추천 사유 등을 제공해 스스로 변액보험 관리가 가능하도록 도와줌으로써 급변하는 대내외 변수에 노후자산을 장기투자해야 하는 가입자뿐만 아니라 자산을 운용하는 보험회사에도 유용한 솔루션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변액보험은 납입한 보험료 가운데 일부를 주식이나 채권 등에 투자해 운용 실적에 따라 투자 성과를 가입자에게 나누어 주는 실적 배당형 보험상품이다.

따라서 편입한 투자펀드의 운용실적에 따라 보험금이 변동되기 때문에 시장 상황에 따라 적극으로 포트폴리오를 변경하는 등 지속적인 수익률 관리가 필요한 상품 중 하나다.

하지만 장기투자 상품인 변액보험은 가입 후 그대로 방치하는 고객비율이 높다.

이에 양사는 가입자들이 본인의 노후설계와 자산관리를 보다 손쉽게 능동적이고, 적극적으로 개입할 수 있는 변액보험 사후관리 서비스의 필요성에 공감하고 시험에 돌입했다.

파운트의 AI 알고리즘 신뢰도 평가를 위해 2014년 1월 가입한 371건의 메트라이프 변액보험 계약건에 대해 2019년 9월까지 5년 9개월간의 데이터를 백테스팅한 결과 적립식의 경우 실계좌 수익률 대비 RA 수익률이 약 35% 상회했으며, 거치식은 RA 평균 누적수익률이 무려 95%를 기록하며 실계좌 수익률 24.7%를 크게 웃돌았다.

이는 파운트 RA가 세계 각국의 경제 데이터 및 시장지표 450여개를 조합해 5만 2000개가 넘는 시나리오를 분석한 후 국내주식에 편중되어 있던 펀드 포트폴리오를 글로벌 시장으로 확대 배분하고, 주기적인 리밸런싱을 단행함으로써 얻어진 결과다.

파운트 김영빈 대표는 “파운트의 ‘AI변액보험 펀드관리 서비스’은 RA가 저수익률 가입자들을 선별해 가입자가 직접 펀드 리밸런싱을 진행할 수 있도록 함으로써 방치되는 고객 없이 전 고객을 대상으로 직접적이고, 꾸준한 관리가 가능하도록 설계된 솔루션”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파운트의 RA 기술력은 대형 금융사 19곳에서 운용되는 1조 4천억 원이라는 금액 규모로 이미 검증됐다. 이제 이 검증된 RA 기술을 총 순자산규모만 100조원 안팎인 국내 변액보험 시장으로 확대 적용해 스마트폰 내에서 가입자 스스로 변액보험을 관리할 수 있게 된 것”이라며 “각 보험사별 커스터마이징이 가능하며, 보다 안정적인 수익을 실현할 수 있도록 점진적으로 RA 고도화를 진행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3,726,000
    • -0.73%
    • 이더리움
    • 459,300
    • -0.52%
    • 리플
    • 337.5
    • -2.79%
    • 라이트코인
    • 67,000
    • -2.05%
    • 이오스
    • 3,537
    • -1.64%
    • 비트코인 캐시
    • 351,700
    • -2.04%
    • 스텔라루멘
    • 122.4
    • +0.66%
    • 트론
    • 24.07
    • +0.08%
    • 에이다
    • 169.3
    • +0.53%
    • 비트코인에스브이
    • 260,600
    • -2.98%
    • 대시
    • 113,600
    • -3.15%
    • 이더리움 클래식
    • 8,200
    • +0.49%
    • 74.21
    • +1.05%
    • 제트캐시
    • 108,700
    • -5.4%
    • 비체인
    • 26.1
    • +7.5%
    • 웨이브
    • 2,230
    • +4.79%
    • 베이직어텐션토큰
    • 316.5
    • +3.43%
    • 비트코인 골드
    • 12,350
    • -1.59%
    • 퀀텀
    • 3,199
    • +0.69%
    • 오미세고
    • 1,900
    • +1.17%
    • 체인링크
    • 16,870
    • +23.68%
    • 질리카
    • 28.08
    • -5.84%
    • 어거
    • 23,700
    • +0.1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