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종합] 방역당국 "종교시설 코로나19 감염 이어지면 강제조치 검토"

입력 2020-06-30 15:11

항체검사 1차 분석 결과 다음 주 공개 예정

▲서울 관악구 왕성교회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감염 여파가 거세지는 가운데 29일 오전 서울 관악구 보건소에 마련된 선별진료소에서 한 어린이가 검체채취를 받은 후 엄마와 포옹하고 있다. (뉴시스)
▲서울 관악구 왕성교회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감염 여파가 거세지는 가운데 29일 오전 서울 관악구 보건소에 마련된 선별진료소에서 한 어린이가 검체채취를 받은 후 엄마와 포옹하고 있다. (뉴시스)

종교 시설을 중심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감염이 이어지면서 방역당국이 방역수칙을 지키지 않을 경우 강제 조치를 내릴 수 있다고 경고했다.

권준욱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 부본부장은 30일 브리핑에서 "종교시설 관련 감염이 계속 발생한다면 강제적인 조치까지도 검토할 수밖에 없는 상황"이라며 "당부 사항이 철저하게 준수될 수 있도록 종교계 스스로 부단히 노력해 달라"고 밝혔다.

최근 코로나19 집단감염은 종교시설을 중심으로 꾸준히 이어지고 있다. 이날 정오 기준 서울 관악구 왕성교회 관련 확진자는 3명이 늘어 총 31명이 됐다.

경기 안양시 만안구 주영광교회 관련 확진자도 1명 늘어 누적 확진자가 23명이 됐고, 경기 수원시 교인모임 확진자도 1명이 추가됐다. 광주 광륵사 관련 접촉자 중 2명이 추가 확진됐다. 누적 확진자가 14명이다.

특히 이들 종교 시설과 관련해서는 접촉 경로가 다양하고 규모가 커 지역 사회 감염으로 이어질 우려가 크다. 권 부본부장은 "종교시설 감염은 다양한 집단으로 전파돼 급속하게 지역사회 확산을 유발할 가능성이 있다"고 말했다.

방대본이 주영광교회 확진자의 노출경로를 조사한 결과 해당 확진자로 인해 물류센터, 어린이집, 병원, 산후조리원, 사회복지시설, 직장, 학원 등 11곳이 코로나19에 노출됐다. 이중 물류센터에서 2명 어린이집 1명의 추가 확진자가 발생했다.

권 부본부장은 "비록 추가 확진자는 3명이지만 노출 규모가 다양하고 대규모일 수 있다는 것을 확인했다"며 "종교시설에서 감염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침방울로 인한 전파가 우려되는 활동, 소모임, 수련회 등을 취소하거나 가능한 비대면으로 전환해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현재 진행 중인 코로나19 항체검사의 1차 분석 결과는 다음 주 중으로 나올 전망이다.

권 부본부장은 "서울 서남권 4개 구에 걸친 거주자 중 특정 의료기관에 내원했던 1500명에 대한 잔여혈청에 대해 항체가조사를 실시하고 있다"며 "여기에 중화항체, 항체 자체가 위양성은 아닐지와 의미 있는 항체가 얼마나 형성될지 등도 같이 조사하고 있기 때문에 다음 주 월요일쯤에는 검사가 완료될 수 있을 것"이라고 언급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0,980,000
    • +1.36%
    • 이더리움
    • 282,900
    • +4.16%
    • 리플
    • 221.7
    • +5.07%
    • 라이트코인
    • 51,800
    • +3.95%
    • 이오스
    • 3,042
    • +5.3%
    • 비트코인 캐시
    • 283,300
    • +6.42%
    • 스텔라루멘
    • 83.67
    • +4.85%
    • 트론
    • 20.97
    • +0.62%
    • 에이다
    • 124.5
    • +6.59%
    • 비트코인에스브이
    • 222,900
    • +20.81%
    • 대시
    • 82,900
    • +3.11%
    • 이더리움 클래식
    • 7,180
    • +6.29%
    • 50.64
    • +1.08%
    • 제트캐시
    • 64,750
    • +4.6%
    • 비체인
    • 17.34
    • -4.41%
    • 웨이브
    • 1,353
    • +1.42%
    • 베이직어텐션토큰
    • 303.7
    • +3.26%
    • 비트코인 골드
    • 11,370
    • +6.26%
    • 퀀텀
    • 2,102
    • +0.14%
    • 오미세고
    • 1,846
    • +1.65%
    • 체인링크
    • 6,590
    • +15.51%
    • 질리카
    • 22.26
    • -0.27%
    • 어거
    • 22,300
    • +0.3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