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현대차, 중형 전기버스 ‘카운티 일렉트릭’ 출시…1회 충전 250㎞ 주행

입력 2020-06-29 08:49 수정 2020-06-29 09:27

경제성과 친환경성 확보…상용 전기차 시대 본격화

▲현대차 카운티 일렉트릭.  (사진제공=현대차)
▲현대차 카운티 일렉트릭. (사진제공=현대차)

현대자동차가 경제성ㆍ친환경성ㆍ안전성ㆍ편의성 등을 모두 갖춘 국산 최초의 중형 전기 버스 ‘카운티 일렉트릭(County Electric)’을 출시한다고 29일 밝혔다.

카운티는 주로 마을버스나 어린이 통학용 버스로 활용되는 15~33인승 중형 버스다.

현대차는 이를 바탕으로 고효율ㆍ고출력의 배터리와 전기 모터를 추가해 전기차 버전을 내세웠다.

카운티 일렉트릭은 기존 디젤 모델 대비 리어 오버행(뒷바퀴 중심부터 차체 끝까지 거리)을 600㎜ 늘였다. 차 길이 7.7m를 갖춘 초장축 모델로 출시했다. 용도에 따라 마을버스용과 어린이 버스용 두 가지로 운영된다.

총 128kWh 용량의 배터리를 적용, 1회 완충 시 최대 주행가능거리 250㎞(15인승, 인증 기준)를 확보했다.

카운티 일렉트릭의 최대 장점은 상대적으로 적은 연료비 부담이다.

128kWh 배터리 완충을 위한 전기 급속충전 비용은 약 2만 8,000원으로 디젤 모델을 가득 주유하는 비용(약 10만9000원)의 약 25%다.

국내 전기 승용차 표준인 ‘DC콤보 타입1’의 150kW급 급속 방식을 기본으로 갖춰 충전 시스템의 신뢰성을 높였다.

128kWh 완충에 약 72분이 소요된다. 가정용 220V 전원 단자나 완속 충전기를 활용하는 완속 충전 방식은 어린이 버스에 선택 사양으로 활용할 수 있으며 완충하는데 약 17시간이 소요된다.

아울러 카운티 일렉트릭에 적용된 150kW급 고출력 모터는 버스가 실제 도심 주행에서 가장 빈번하게 사용하는 속도 범위인 50~80㎞/h에서의 추월 가속 성능을 디젤 모델 대비 30% 이상 높여 우수한 주행성능도 확보했다.

현대차는 전기 버스에 특화된 첨단 안전 시스템을 적용한 것은 물론, 승객들이 승하차하는 경우 발생할 수 있는 사고를 미리 방지할 수 있는 다양한 안전사양을 카운티 일렉트릭에 기본 적용해 운전자와 승객이 모두 안심하고 탑승할 수 있도록 했다.

카운티 일렉트릭은 국산 최초의 중형 전기 버스로 신규 편의 사양도 다양하게 도입해 운전자와 승객 모두에게 더욱 안락한 공간을 제공한다.

엔진 대신 배터리와 전기모터를 탑재, 차량 하부 공간을 확보함에 따라 기존 디젤 모델에 있던 바닥 돌출부가 사라져 승객의 출입이 쉬워졌고 개방감 있는 실내 공간을 구현했다.

현대차 관계자는 “카운티 일렉트릭은 국산 최초의 중형 전기 버스로 높은 효율성과 경제성 물론 운전자와 탑승객의 편의성까지 크게 강화한 무공해 버스”라며 “점차 수요가 늘고 있는 상용 전기차 시장에서 높은 경쟁력을 확보할 것”이라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0,899,000
    • -2.07%
    • 이더리움
    • 283,100
    • -3.01%
    • 리플
    • 233
    • -3.8%
    • 라이트코인
    • 52,300
    • -3.06%
    • 이오스
    • 3,103
    • -3.3%
    • 비트코인 캐시
    • 280,100
    • -3.08%
    • 스텔라루멘
    • 101.8
    • -8.45%
    • 트론
    • 21.6
    • -3.53%
    • 에이다
    • 142.3
    • -3.26%
    • 비트코인에스브이
    • 217,300
    • -2.95%
    • 대시
    • 84,400
    • -1.52%
    • 이더리움 클래식
    • 7,590
    • -3.07%
    • 53.33
    • -8.4%
    • 제트캐시
    • 66,250
    • -2.86%
    • 비체인
    • 21.24
    • -5.18%
    • 웨이브
    • 1,409
    • -0.63%
    • 베이직어텐션토큰
    • 299.2
    • -6%
    • 비트코인 골드
    • 11,000
    • -0.63%
    • 퀀텀
    • 2,375
    • +0.59%
    • 오미세고
    • 1,792
    • -3.91%
    • 체인링크
    • 7,010
    • -4.43%
    • 질리카
    • 22.84
    • -4.11%
    • 어거
    • 22,450
    • -4.3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