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미성년자 성폭행 혐의' 왕기춘, 법정서 "국민참여재판 해달라"…내달 10일 준비기일 예정

입력 2020-06-26 13:45

▲왕기춘 전 유도국가대표가 26일 오전 첫 공판에 출석하기 위해 대구지방법원에 도착해 법정으로 향하고 있다. (연합뉴스)
▲왕기춘 전 유도국가대표가 26일 오전 첫 공판에 출석하기 위해 대구지방법원에 도착해 법정으로 향하고 있다. (연합뉴스)

미성년자를 성폭행한 혐의로 구속기소된 전 유도 국가대표 왕기춘(32)이 국민참여재판을 원한다고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왕기춘은 26일 대구지방법원 형사12부(이진관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1심 첫 공판에 출석해 국민참여재판을 원한다고 재판부에 밝혔다.

이에 따라 재판부는 다음 달 10일 국민참여재판 준비기일을 진행할 예정이다.

국민참여재판이란 국민이 배심원 또는 예비배심원으로 참여하는 형사재판을 의미한다. 배심원으로 선정된 국민은 피고인의 유무죄에 관해 평결을 내리고, 유죄 평결이 내려진 피고인에게 선고할 적정한 형벌을 토의하는 등 재판에 참여하는 기회를 갖게 된다. 재판부는 국민 배심원의 결정을 참고해 판결을 선고한다.

한편, 왕기춘은 2017년 2월 자신이 운영하는 체육관에 다니는 A(17) 양을 성폭행한 혐의를 받는다. 또한, 지난해 8월부터 올 2월까지 체육관에 다니는 제자 B(16) 양과 10차례에 걸쳐 성관계한 혐의로 아동도 받아 아동·청소년 성보호에 관한 법률 위반이 적용돼 구속 기소됐다.

검찰은 왕기춘이 '그루밍(grooming)' 과정을 거쳐 B 양을 성착취한 것으로 보고 있다. 그루밍이란 가해자가 피해자와의 돈독한 관계를 만들어 심리적으로 지배한 뒤 성폭력을 가하는 행위를 뜻한다.

대한유도회 스포츠공정위원회는 지난달 12일 왕기춘이 구속되자 그에게 영구제명과 삭단(유도 단급을 삭제하는 행위) 징계를 내렸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2,407,000
    • -0.55%
    • 이더리움
    • 411,600
    • +0.1%
    • 리플
    • 279.3
    • -1.41%
    • 라이트코인
    • 53,050
    • -0.38%
    • 이오스
    • 2,971
    • +0.03%
    • 비트코인 캐시
    • 255,000
    • +1.35%
    • 스텔라루멘
    • 84.4
    • -3.27%
    • 트론
    • 30.89
    • -6.65%
    • 에이다
    • 112
    • +0.81%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7,900
    • +3.3%
    • 대시
    • 79,950
    • -1.3%
    • 이더리움 클래식
    • 6,735
    • -0.3%
    • 142.4
    • +5.56%
    • 제트캐시
    • 64,250
    • +0.08%
    • 비체인
    • 14.6
    • -4.14%
    • 웨이브
    • 2,845
    • -0.52%
    • 베이직어텐션토큰
    • 268.3
    • -1.69%
    • 비트코인 골드
    • 9,220
    • -0.11%
    • 퀀텀
    • 2,753
    • -0.47%
    • 오미세고
    • 3,554
    • -3.55%
    • 체인링크
    • 11,820
    • -6.56%
    • 질리카
    • 18.07
    • -5.69%
    • 어거
    • 16,320
    • -2.4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