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고ㆍ프리랜서' 150만 원 긴급지원금 신청 90만 명 돌파

입력 2020-06-25 13:28
1~24일 누적 90.6만 명 신청...지급 인원 114만 명 넘을 듯

▲고용노동부 (이투데이DB)
▲고용노동부 (이투데이DB)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생계의 어려움을 겪는 대리운전기사 등 특수고용직(특고) 종사자와 프리랜서, 영세 자영업자, 무급휴직자에게 1인당 150만 원씩 정부가 지급하는 '긴급 고용안정지원금' 신청자 수가 신청 20여일 만에 90만 명을 넘어섰다.

25일 고용노동부에 따르면 이달 1일부터 접수 중인 긴급 고용안정지원금 신청자는 24일 기준으로 90만6317명으로 집계됐다. 이는 정부가 정한 지급 인원 114만 명의 80%에 달하는 수치다. 이런 추세라면 조만간 신청자 수가 지급 인원을 넘어설 것으로 보인다.

긴급 고용안정지원금은 고용보험의 사각지대에 있는 특고 종사자 등을 대상으로 한 것으로, 일정 요건을 충족한 사람에게 150만 원씩 지급한다.

특고, 프리랜서, 자영업자는 코로나19가 확산한 올해 3∼4월 소득이나 매출이 비교 대상 기간(작년 3월ㆍ4월ㆍ12월ㆍ올해 1월 등에서 선택 가능)보다 일정 비율 이상 감소한 사실이 입증돼야 한다. 무급휴직자는 3∼5월 일정 기간 이상 무급휴직을 한 것으로 확인돼야 한다.

해당 요건을 충족해 심사를 통과한 자는 신청일로부터 2주 이내로 100만 원을 받고 내달 중 추가로 50만 원을 받는다.

긴급 고용안정지원금은 1일부터 온라인(covid19.ei.go.kr)으로 신청 접수를 받고 있으며 22일부터는 전국 고용센터를 통한 방문 접수도 받고 있다. 신청 접수는 내달 20일까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코로나 신규확진 18만 명...18주 만에 '최다'
  • 비트코인, 단기 고점 후 약세 지속…“상승 쐐기 패턴 후 하락”
  • 경매 낙찰 가방서 시신·아들 630만 원 받고 팔려고 한 엄마·또 놀이터 텐트 건조
  • 바이든, 인플레이션 감축법 서명...한국산 전기차 혜택 ‘제외’
  • 상반기 호실적 제약사, 대표 상품이 효자 역할 '톡톡'
  • 천문연, 국산 우주망원경 시대 초읽기…‘스피어엑스’ 성능 시험장비 개발 완료
  • 권도형 테라폼랩스 대표, 국내 변호사 선임…검찰 수사 대비
  • 서해 피살 공무원 유족 “文 곧 고발”
  • 오늘의 상승종목

  • 08.17 13:34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2,138,000
    • -0.53%
    • 이더리움
    • 2,540,000
    • +0.71%
    • 비트코인 캐시
    • 191,400
    • +4.53%
    • 리플
    • 518
    • +3.6%
    • 위믹스
    • 3,578
    • -0.06%
    • 에이다
    • 769.1
    • +3.36%
    • 이오스
    • 2,156
    • +26.9%
    • 트론
    • 94.1
    • +1.83%
    • 스텔라루멘
    • 169.1
    • +2.98%
    • 비트코인에스브이
    • 84,000
    • +2.13%
    • 체인링크
    • 11,530
    • -0.6%
    • 샌드박스
    • 1,735
    • -0.5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