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건강 이상설’ 김정은, 20일 만에 공개활동…비료공장 준공식 참석

입력 2020-05-02 09:08

직접 준공테이프 끊고 공장 시찰

▲사망설에 휩싸였던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20일 만에 공개활동을 재개하며 건재함을 과시했다. 김 위원장이 노동절(5·1절)이었던 지난 1일 순천인비료공장 준공식에 참석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2일 보도했다. 연합뉴스
▲사망설에 휩싸였던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20일 만에 공개활동을 재개하며 건재함을 과시했다. 김 위원장이 노동절(5·1절)이었던 지난 1일 순천인비료공장 준공식에 참석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2일 보도했다. 연합뉴스

사망설에 휩싸였던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20일 만에 공개활동을 재개했다.

조선중앙방송은 2일 김 위원장이 노동절(5·1절)이었던 전날 평안남도 순천인비료공장 준공식에 참석했다고 보도했다.

김 위원장이 공개 행보에 나선 것은 지난달 11일 평양의 노동당 중앙위 본부청사에서 당 정치국 회의를 주재한 이후 처음이다.

조선중앙방송은 “주체비료생산기지로 훌륭히 일떠선 순천인비료공장이 준공식이 전 세계 근로자들의 국제적 명절인 5월 1일에 성대히 진행됐다”며 “조선노동당 위원장이시며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회 위원장이시며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무력 최고사령관이신 우리 당과 국가 무력의 최고 영도자 김정은 동지께서 준공식에 참석하시었다”고 전했다.

방송은 “환영곡이 울리는 가운데 경애하는 최고 영도자 김정은 동지께서 준공식장에 나오셨고, 몸소 준공 테이프를 끊으셨다”고도 설명했다.

김 위원장은 지난달 15일 집권 이후 처음으로 김일성 주석의 생일에 금수산태양궁전을 참배하지 않으면서 일각에서 건강에 문제가 생겼을 가능성이 제기됐고 일각에서는 사망설까지 주장했다.

이에 대해 정부는 김정은 위원장의 건강 이상설에 대해 특이 동향이 없다고 밝힌 바 있다.

이번 준공식에는 김정은 위원장의 여동생인 김여정 노동당 제1부부장과 김재룡 내각 총리, 박봉주·김덕훈·박태성 당 부위원장, 조용원 당 제1부부장 등 노동당 간부들이 참석했다고 방송은 전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1,649,000
    • -0.77%
    • 이더리움
    • 289,800
    • -1.16%
    • 리플
    • 243.1
    • -1.18%
    • 라이트코인
    • 56,150
    • -2.09%
    • 이오스
    • 3,300
    • +0.67%
    • 비트코인 캐시
    • 308,100
    • +0%
    • 스텔라루멘
    • 96
    • -3.83%
    • 트론
    • 20.31
    • +0.05%
    • 에이다
    • 102.1
    • -2.58%
    • 비트코인에스브이
    • 233,400
    • -0.72%
    • 대시
    • 93,850
    • -0.27%
    • 이더리움 클래식
    • 8,200
    • -1.56%
    • 55.5
    • -0.89%
    • 제트캐시
    • 63,400
    • +0.24%
    • 비체인
    • 8.081
    • -1.6%
    • 웨이브
    • 1,364
    • +0.44%
    • 베이직어텐션토큰
    • 286.3
    • +2.91%
    • 비트코인 골드
    • 11,110
    • -1.77%
    • 퀀텀
    • 2,164
    • -2.52%
    • 오미세고
    • 1,993
    • -2.64%
    • 체인링크
    • 5,250
    • -1.41%
    • 질리카
    • 21.42
    • +2.24%
    • 어거
    • 17,180
    • -1.8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