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웅진씽크빅, 인공지능 분석기술 'AI 책읽기' 출시

입력 2020-04-13 10:18

▲웅진씽크빅 'AI책읽기' (웅진씽크빅 제공)
▲웅진씽크빅 'AI책읽기' (웅진씽크빅 제공)

디지털스마트교육 1위 웅진씽크빅이 실시간 인공지능 분석기술을 적용한 ‘AI책읽기’를 출시한다고 13일 밝혔다.

웅진씽크빅 ‘AI 책읽기’는 책 정보, 독서이력과 같은 빅데이터를 AI 알고리즘으로 분석해 개인별 최적화 된 독서를 제공하는 서비스다. 유아부터 초등학생까지 각 과정별 필독도서가 담겨있으며, 이 외에도 200여개 출판사에서 엄선된 1만여개의 도서 콘텐츠에서 맞춤 도서를 제공해준다.

‘AI책읽기’는 쉽고 재미있게 책을 읽을 수 있게 만들고, 효율적으로 어휘력을 높여주는 것이 특징이다. 학년별 필독 도서에 등장하는 어휘 중 몇 퍼센트를 독서했는지 AI가 알려주며, 반드시 알아야 하는 어휘 등이 포함된 책을 자동으로 추천한다. 개인 관심사와 독서 이력을 기반으로 흥미를 가질만한 도서를 추천해 주며, 학습영상도 제공해준다.

웅진씽크빅 관계자는 “46만 회원으로부터 하루에 1억개의 빅데이터가 생성되며 이를 분석한 기술을 AI책읽기에 담았다"며 "넷플릭스처럼 개인 관심사와 독서이력을 분석해 회원에게 맞춤 독서를 제공하며 어휘력을 효율적으로 높일 수 있게 한다”고 말했다.

AI챗봇 기술도 적용했다. 책을 읽으면서 궁금한 내용을 AI챗봇에게 질문을 하면 관련 내용을 제공해줘 스스로 문제를 해결할 수 있다. 독서가 끝나면 챗봇과 독후퀴즈로 문제를 풀며 책을 잘 이해했는지 확인도 가능하다. 학부모들에게는 아이들이 읽은 독서량, 어휘습득량 등을 분석한 자료를 매월 제공한다.

웅진씽크빅은 AI책읽기 출시기념으로 17일까지 신규가입 회원들에게 24만 포인트를 지원하고. 회비 페이백 이벤트도 진행한다.

웅진씽크빅은 스마트올과 북클럽AI 수학 등 인공지능 기반의 학습서비스에서만 11만명의 회원을 보유하고 있다. 스마트디지털 회원 수는 총 46만명으로, AI학습을 필두로 스마트디지털 교육시장 1위를 지키고 있다. 2018년 실리콘벨리 에듀테크기업인 키드앱티브사에 지분 투자를 진행했으며, 국내 최초로 AI학습을 개발해 서비스하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9,739,000
    • -1.88%
    • 이더리움
    • 1,365,000
    • -2.64%
    • 리플
    • 306.4
    • -2.11%
    • 라이트코인
    • 158,100
    • -2.47%
    • 이오스
    • 3,057
    • -1.99%
    • 비트코인 캐시
    • 531,000
    • -3.63%
    • 스텔라루멘
    • 338.7
    • +2.89%
    • 트론
    • 33.47
    • -1.67%
    • 에이다
    • 423
    • +8.43%
    • 비트코인에스브이
    • 221,800
    • -3.36%
    • 대시
    • 135,700
    • -3.21%
    • 이더리움 클래식
    • 8,440
    • -4.2%
    • 245.7
    • +1.24%
    • 제트캐시
    • 113,100
    • -5.83%
    • 비체인
    • 29.52
    • -3.59%
    • 웨이브
    • 8,260
    • +11.77%
    • 베이직어텐션토큰
    • 300.1
    • -0.43%
    • 비트코인 골드
    • 13,830
    • -3.22%
    • 퀀텀
    • 3,559
    • +3.55%
    • 오미세고
    • 4,050
    • -0.07%
    • 체인링크
    • 25,780
    • +9.8%
    • 질리카
    • 82.52
    • +1.28%
    • 어거
    • 23,100
    • +4.3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