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코로나19 확산·내수 부진에… 상가 거래 '쑥', 가격 '뚝'

입력 2020-03-31 10:13 수정 2020-03-31 14:31

(자료 제공=상가정보연구소)
(자료 제공=상가정보연구소)

내수 부진에 따른 경기 침체 여파로 자영업자 폐업이 증가하면서 전국 상업용 부동산 거래가 늘었다. 하지만 평균 거래가격은 크게 떨어졌다. 월세 수익을 제대로 못 올리는 건물주들이 상가 건물을 급매로 처분한 영향으로 보인다.

31일 상가정보연구소가 국토교통부의 실거래가 자료를 분석한 결과에 따르면 올해 1~2월 상업용 부동산(판매시설) 거래량은 1443건으로 작년 동기(1185건) 대비 258건(21.8%) 늘었다.

서울을 비롯한 수도권과 지방광역시의 상업용 부동산 거래량가 1267건으로 전체 거래량의 87.8%를 차지했다. 작년 동기(1038건) 대비 229건 늘었다.

거래량이 가장 크게 증가한 곳은 서울(167건 증가)이다. 이어 △인천(88건 증가) △광주(10건 증가) △대전(9건 증가) △부산(8건 증가) 등이 뒤를 이었다.

반대로 거래량이 줄어든 곳은 3곳으로 대구(31건)가 가장 큰 감소폭을 보였고, 울산(12건 감소)과 경기지역(10건 감소)이 뒤를 이었다.

올 들어 전국 상업용 부동산의 거래량은 늘어난 반면 3.3㎡당 평균 매매가격은 약 916만 원으로 전년 동기(1187만 원) 대비 271만 원 하락했다.

조현택 상가정보연구소 연구원은 "오프라인 매장의 매출 감소가 지속되면서 거래량은 늘었지만 평균 매매가격은 내렸다"며 '최근엔 코로나19 사태에 따른 시장 충격도 커 당분간 침체 분위기는 지속될 전망"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1,142,000
    • +3.62%
    • 이더리움
    • 251,000
    • +2.28%
    • 리플
    • 238.9
    • +0.93%
    • 라이트코인
    • 53,000
    • +2.81%
    • 이오스
    • 3,092
    • +1.48%
    • 비트코인 캐시
    • 280,400
    • +1.3%
    • 스텔라루멘
    • 80.41
    • +1.26%
    • 트론
    • 17.75
    • +0.28%
    • 에이다
    • 67.03
    • +0.9%
    • 비트코인에스브이
    • 225,900
    • +2.54%
    • 모네로
    • 77,550
    • -0.39%
    • 대시
    • 88,800
    • -0.06%
    • 이더리움 클래식
    • 8,140
    • +0.43%
    • 49.4
    • -0.4%
    • 제트캐시
    • 56,000
    • +3.13%
    • 비체인
    • 6.318
    • +5.3%
    • 웨이브
    • 1,288
    • -1.53%
    • 베이직어텐션토큰
    • 249.5
    • +1.63%
    • 비트코인 골드
    • 10,780
    • +1.51%
    • 퀀텀
    • 1,990
    • -0.7%
    • 오미세고
    • 1,989
    • +0.71%
    • 체인링크
    • 4,671
    • +0.82%
    • 질리카
    • 15.04
    • +1.97%
    • 어거
    • 15,350
    • +2.0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