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허창수 GS 명예회장, 작년 연봉 90억원…전년比 13억 늘어

입력 2020-03-30 20:04

GS "미래성장 동력 마련으로 질적 성장 등 고려해 산정"…허진수 의장은 94억 원

▲허창수 GS 회장 (사진제공=GS)
▲허창수 GS 회장 (사진제공=GS)

지난해 말 GS그룹 회장직을 내려놓은 허창수<사진> GS 명예회장이 2019년 GS와 GS건설 등 그룹에서 90억4100만 원의 연봉을 받았다. 이는 2018년 연봉 77억6500만원보다 12억7600만 원 늘어난 액수다.

30일 GS의 지난해 사업보고서에 따르면 허 명예회장은 GS에서 급여 24억7200만 원, 상여 10억4800만 원 등 총 35억2000만 원을 수령했다.

GS는 상여금과 관련해 “어려운 경영환경 하에서도 선제적인 대응과 미래성장 동력 발굴을 통해 사업포트폴리오 개선 및 질적인 성장이 가능하도록 한 점을 종합적으로 고려했다”고 설명했다.

또한, 허 명예회장은 GS건설로부터도 급여 23억3600만 원, 상여 31억8500만 원 등 총 55억2100만 원을 받았다.

이에 따라 허 명예회장의 지난해 연봉 총액은 90억4100만 원이다.

정택근 GS 부회장은 지난해 17억4800만 원을, 홍순기 GS 사장은 8억8800만 원을, 여은주 GS 부사장은 5억7400만 원을 각각 연봉으로 받았다.

한편, 허진수 GS칼텍스 이사회 의장은 2018년 대표이사 회장에서 물러나면서 지난해 퇴직금으로 73억5100만 원 등 총 94억900만 원을 수령했다.

허세홍 GS칼텍스 사장은 작년 9억5000만 원, 김형국 사장은 8억400만 원을 받았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1,560,000
    • +1.81%
    • 이더리움
    • 290,100
    • +9.35%
    • 리플
    • 247
    • +3.65%
    • 라이트코인
    • 56,750
    • +5.58%
    • 이오스
    • 3,300
    • +4.76%
    • 비트코인 캐시
    • 301,400
    • +4.8%
    • 스텔라루멘
    • 85.45
    • +4.51%
    • 트론
    • 19.44
    • +7.34%
    • 에이다
    • 91.8
    • +17.84%
    • 비트코인에스브이
    • 242,500
    • +6.17%
    • 모네로
    • 80,650
    • +1.64%
    • 대시
    • 94,400
    • +4.95%
    • 이더리움 클래식
    • 8,890
    • +2.3%
    • 51.16
    • +3.35%
    • 제트캐시
    • 65,300
    • +16.19%
    • 비체인
    • 7.313
    • +8.6%
    • 웨이브
    • 1,332
    • +1.29%
    • 베이직어텐션토큰
    • 260.9
    • +3.16%
    • 비트코인 골드
    • 11,370
    • +3.36%
    • 퀀텀
    • 2,127
    • +4.93%
    • 오미세고
    • 1,868
    • -3.66%
    • 체인링크
    • 4,966
    • +3.46%
    • 질리카
    • 16.36
    • +7.07%
    • 어거
    • 15,980
    • +3.7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