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보이밴드 '더이스트라이트' 폭행 묵인 기획사 회장, 집유 확정

입력 2020-03-26 13:29

▲김창환 미디어라인엔터테인먼트 회장. (뉴시스)
▲김창환 미디어라인엔터테인먼트 회장. (뉴시스)

10대 보이밴드 더이스트라이트 멤버들을 폭행한 혐의로 기소된 김창환 미디어라인엔터테인먼트 회장에게 유죄가 확정됐다.

대법원 3부(주심 이동원 대법관)는 26일 아동학대 등 혐의로 기소된 김 회장의 상고심에서 징역 8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함께 기소된 문모 PD에게는 징역 1년4개월이 확정됐다.

문 PD는 더이스트라이트에서 활동한 이석철ㆍ승현 형제를 지속적으로 폭행한 혐의로 기소됐다.

김 회장은 문 PD의 폭행을 알면서도 모른척 한 혐의로 함께 재판에 넘겨졌다. 김 회장도 이들에게 전자담배를 권하고, 이를 거부하자 머리를 때리는 등 학대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번 사건은 두 형제가 2018년 10월 문 PD의 상습 폭행 사실과 김 회장의 방조를 폭로하면서 드러났다.

1심은 “피해자들을 회사의 소유물로 취급하는 듯한 태도를 보이며 아동학대, 아동학대방조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죄질이 좋지 않다”며 김 회장에게 징역 8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 문 PD에게는 징역 2년을 선고했다.

2심도 1심 판단을 유지했다. 다만 문 PD에 대해서는 피해자들을 위해 5000만 원을 공탁한 점 등을 고려해 징역 1년4개월로 감형했다.

대법원은 하급심 판단이 옳다고 결론 내렸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3,666,000
    • +1.99%
    • 이더리움
    • 424,300
    • -2.64%
    • 리플
    • 278.7
    • -1.87%
    • 라이트코인
    • 54,100
    • -1.73%
    • 이오스
    • 2,906
    • -1.46%
    • 비트코인 캐시
    • 278,600
    • -2.72%
    • 스텔라루멘
    • 94.28
    • -3.82%
    • 트론
    • 30.25
    • +2.06%
    • 에이다
    • 117.2
    • -7.3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0,200
    • -1.58%
    • 대시
    • 82,700
    • +2.92%
    • 이더리움 클래식
    • 6,755
    • -1.31%
    • 125.9
    • -1.41%
    • 제트캐시
    • 70,600
    • -3.75%
    • 비체인
    • 12.47
    • -6.1%
    • 웨이브
    • 3,287
    • -2.81%
    • 베이직어텐션토큰
    • 239.3
    • -2.41%
    • 비트코인 골드
    • 8,715
    • -3.54%
    • 퀀텀
    • 2,462
    • -2.96%
    • 오미세고
    • 3,670
    • -7.74%
    • 체인링크
    • 11,750
    • -7.55%
    • 질리카
    • 20.59
    • -7.67%
    • 어거
    • 15,050
    • -3.0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