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에스트래픽, 미국 법인 개소식 개최…“워싱턴 사업 본격화”

입력 2019-11-25 16:15

▲조기형 에스트래픽 미국 법인 사장(아랫줄 왼쪽에서 두 번째),프로젝트 실행책임자 Terri Anomnachi(윗줄 왼쪽에서 세 번째) 등이 에스트래픽 미국 법인 개소식에 참석했다. (사진제공=에스트래픽)
▲조기형 에스트래픽 미국 법인 사장(아랫줄 왼쪽에서 두 번째),프로젝트 실행책임자 Terri Anomnachi(윗줄 왼쪽에서 세 번째) 등이 에스트래픽 미국 법인 개소식에 참석했다. (사진제공=에스트래픽)

에스트래픽은 미국 워싱턴 D.C. 근교 버지니아주 비엔나시에서 미국 현지법인(STraffic America, LCC) 개소식을 열었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개소식에는 에스트래픽 아메리카 법인 조기형 사장을 비롯해 워싱턴 교통국의 프로젝트 실행책임자 등 관련자 20여명이 참석했다.

에스트래픽은 7월 워싱턴메트로 전체 사업 중 약 459억 원 규모의 계약을 완료하고 현재 워싱턴 교통국과 설비 디자인을 협의 중에 있다.

이번 계약으로 에스트래픽은 2021년 말까지 워싱턴 D.C.권역 91개 역사의 지하철 역무자동화 시스템과 중앙 관제 센터 등을 구축 완료할 예정이다. 또 구축 완료 후 5년간 소프트웨어 유지ㆍ보수를 담당하게 된다.

에스트래픽 관계자는 “해외 영업에 집중한 결과 콜롬비아, 아제르바이잔, 인도 등 다양한 국가의 교통 솔루션 사업을 수주하는 등 해외 영업의 성과가 나오고 있다”며 “미국의 수도 워싱턴에 교통 시스템을 구축하는 이번 사업을 레퍼런스로 해외 사업을 더욱 적극적으로 추진해 글로벌 교통솔루션 기업으로 성장할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3,852,000
    • +0.45%
    • 이더리움
    • 515,500
    • +3.99%
    • 리플
    • 353.1
    • +2.97%
    • 라이트코인
    • 66,900
    • -0.22%
    • 이오스
    • 3,841
    • +4.43%
    • 비트코인 캐시
    • 346,400
    • +0.2%
    • 스텔라루멘
    • 123.5
    • +3%
    • 트론
    • 29.2
    • +11.45%
    • 에이다
    • 163.1
    • -0.37%
    • 비트코인에스브이
    • 250,300
    • +0.36%
    • 대시
    • 108,600
    • -0.73%
    • 이더리움 클래식
    • 8,235
    • +1.04%
    • 73.42
    • +1.27%
    • 제트캐시
    • 100,500
    • -1.28%
    • 비체인
    • 24.08
    • +4.11%
    • 웨이브
    • 4,109
    • +10.52%
    • 베이직어텐션토큰
    • 328.8
    • +4.98%
    • 비트코인 골드
    • 12,880
    • +0.16%
    • 퀀텀
    • 3,637
    • +8.34%
    • 오미세고
    • 2,352
    • +11.05%
    • 체인링크
    • 19,950
    • -2.06%
    • 질리카
    • 29.55
    • -0.51%
    • 어거
    • 25,640
    • +4.3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