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문재인 대통령 국정지지율 45%… ‘3주째 상승세’

입력 2019-11-08 10:51

▲문재인 대통령이 4일 태국 방콕의 임팩트 포럼에서 열린 역내포괄적경제동반자협정(RCEP) 정상회의에 참석해 의장국의 발언을 듣고 있다. (뉴시스)
▲문재인 대통령이 4일 태국 방콕의 임팩트 포럼에서 열린 역내포괄적경제동반자협정(RCEP) 정상회의에 참석해 의장국의 발언을 듣고 있다. (뉴시스)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수행 지지율이 45%로 3주 연속 상승세를 보였다. 부정 평가는 47%로 지난주와 같았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한국갤럽은 지난 5~7일 전국 성인 1003명에게 '문 대통령이 직무를 잘 수행하고 있다고 보느냐'고 물은 결과, 지난주보다 1%p(포인트) 상승한 45%의 응답자가 긍정적으로 평가했다고 8일 밝혔다.

'잘못하고 있다'고 대답한 사람은 47%로 전주와 같았다. 8%는 의견을 유보했다.

지지정당 별로 살펴보면, 더불어민주당 지지층의 83%, 정의당 지지층에서 62%가 대통령 직무 수행에 대해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반면 자유한국당 지지층은 95%, 바른미래당 지지층은 83%가 부정적이며 지지정당이 없는 무당(無黨)층에서도 긍정 22%, 부정 58% 등 부정적 견해가 더 많았다.

대통령 직무 수행 긍정 평가자에게 이유를 물은 결과(448명, 자유응답) '외교 잘함'(18%), '최선을 다함ㆍ열심히 한다'(11%), '전반적으로 잘한다'(9%), '북한과의 관계 개선'(7%), '복지 확대'(6%), '검찰 개혁'(5%), '기본에 충실, 원칙대로 함, 공정함'(4%), '주관, 소신 있다', '전 정권보다 낫다'(3%) 순으로 나타났다.

부정 평가자는 이유로(474명, 자유응답) '경제ㆍ민생 문제 해결 부족'(34%), '인사(人事) 문제'(13%), '전반적으로 부족하다'(10%), '북한 관계 치중, 친북 성향'(9%), '독단적, 일방적, 편파적'(4%), '북핵, 안보', '외교 문제'(3%) 등을 지적했다.

이번 조사는 전화조사원 인터뷰 형식으로 진행됐으며 표본오차는 ±3.1%p(95% 신뢰수준)에 응답률은 15%. 자세한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0,713,000
    • -3.72%
    • 이더리움
    • 246,800
    • -1.48%
    • 리플
    • 237
    • -1.78%
    • 라이트코인
    • 51,850
    • -2.72%
    • 이오스
    • 3,063
    • -1.67%
    • 비트코인 캐시
    • 274,700
    • -3.38%
    • 스텔라루멘
    • 78.98
    • -3.23%
    • 트론
    • 17.55
    • -3.47%
    • 에이다
    • 63.64
    • -4.54%
    • 비트코인에스브이
    • 227,400
    • -2.74%
    • 모네로
    • 78,300
    • -4.51%
    • 대시
    • 88,550
    • -1.77%
    • 이더리움 클래식
    • 8,070
    • +1.32%
    • 46.97
    • -4.16%
    • 제트캐시
    • 55,000
    • -3.51%
    • 비체인
    • 5.514
    • -1.54%
    • 웨이브
    • 1,240
    • -4.91%
    • 베이직어텐션토큰
    • 239
    • -3.16%
    • 비트코인 골드
    • 10,430
    • -2.61%
    • 퀀텀
    • 1,919
    • -5.51%
    • 오미세고
    • 1,883
    • -17.41%
    • 체인링크
    • 4,675
    • -2.2%
    • 질리카
    • 12
    • -0.25%
    • 어거
    • 14,830
    • -3.1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