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SK하이닉스, LNG 발전소 건립 주민설명회 개최…"환경 피해 최소화"

입력 2019-10-11 14:49 수정 2019-10-11 14:53

질소산화물 배출, 전기파 문제 등으로 주민들 반대는 여전

SK하이닉스가 청주에 LNG(액화천연가스) 발전소 건립을 추진하는 것과 관련해 주민들의 거센 반대가 계속되고 있다.

SK하이닉스는 11일 오전 청주 흥덕구청 대회의실에서 '스마트에너지센터 환경영향평가서(초안) 주민설명회를 했다. 스마트에너지센터는 SK하이닉스가 건립 추진 중인 LNG 기반 자가 발전소이다.

이날 설명회에는 주민 200여 명이 참석했다. 일부 주민은 발전소 건립을 반대하는 구호가 적힌 머리띠와 피켓을 들고 설명회장을 찾았다.

이들은 설명회장에서 배포한 자료를 통해 "청주 도심의 인구 밀집 지역에 LNG 발전소를 건립하면 대대손손 피해가 발생할 것"이라며 "환경영향평가서에 적시된 발전소로부터 반경 10㎞가 환경 영향권이라고 한다면 청주의 94%가 이에 들어간다"고 말했다.

또 "SK하이닉스가 밝힌 환경오염 저감 대책에는 발전소 시설임에도 불구하고 전자파 대책을 빠져 있다"고 덧붙였다.

SK하이닉스는 스마트에너지센터의 필요성을 강조하며 주민들의 우려를 불식시킬만한 조처를 하겠다고 강조했다.

SK하이닉스 측은 "발전소를 가동하면서 배출되는 질소산화물을 최소화할 수 있는 국내 최고 수준의 저감 기술을 도입해 운영하겠다"고 밝혔다.

전자파 문제에 대해서도 "실제 가공선로에서 나오는 전자파가 가정에서 쓰는 전자제품보다 작게 나오고, 발전소 건립에 검토되는 선로는 땅속에 1m 이상 메우는 지중선로여서 영향 자체가 더 최소화될 것"이라고 답했다.

SK하이닉스는 주민들의 요청이 있을 겨우 1∼2차례 공청회를 더 가진 뒤 주민 의견을 수렴해 오는 12월께 산업통상자원부에 환경영향평가서 본안을 제출할 예정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0,795,000
    • -0.83%
    • 이더리움
    • 269,400
    • -1.1%
    • 리플
    • 210
    • -1.22%
    • 라이트코인
    • 49,430
    • -1.04%
    • 이오스
    • 2,882
    • -1.84%
    • 비트코인 캐시
    • 263,400
    • -1.79%
    • 스텔라루멘
    • 79.14
    • -2.28%
    • 트론
    • 19.84
    • -0.65%
    • 에이다
    • 114.2
    • -2.5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2,900
    • -1.56%
    • 대시
    • 79,450
    • -1.55%
    • 이더리움 클래식
    • 6,695
    • -1.4%
    • 49.95
    • -1.5%
    • 제트캐시
    • 60,750
    • -0.98%
    • 비체인
    • 17.04
    • +15.68%
    • 웨이브
    • 1,328
    • -1.63%
    • 베이직어텐션토큰
    • 293.9
    • -2.2%
    • 비트코인 골드
    • 10,650
    • -3.97%
    • 퀀텀
    • 2,030
    • +1.05%
    • 오미세고
    • 1,764
    • -2.86%
    • 체인링크
    • 5,580
    • -3.13%
    • 질리카
    • 21.86
    • -4.54%
    • 어거
    • 21,170
    • -5.4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