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태풍 링링 경로' 한반도 관통 예정…한국 기상청 vs 일본 기상청 발표 보니

입력 2019-09-06 10:04 수정 2019-09-06 10:05

(출처=한국기상청, 일본기상청 홈페이지 캡처.)
(출처=한국기상청, 일본기상청 홈페이지 캡처.)

제13호 태풍 '링링'이 북상 중인 가운데 한·일 두 기상청의 발표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한국 기상청이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태풍 '링링'은 6일 오전 4시 현재 일본 오키나와 서쪽 약 280km 부근 해상에 위치해 있다. 이후 7일 오전 3시에는 서귀포 서남서쪽 약 150km 해상에 진입해 오후 3시를 지나 서울과 수도권 부근 해상에 위치한다. 이후 8일 오전 3시 북한 청진을 거쳐 오후에는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가 태풍 영향을 받게 된다.

일본기상청의 6일 오전 6시 발표에 따르면 태풍 '링링'은 7일 오전 6시 전남 진도 부근 해상에 진입해 북상하다가 북한 황해남도 해주 육상을 거쳐 자강도, 함경북도, 블라디보스토크를 지난다.

현재 태풍 '링링'은 중심기압 940hPa(헥토파스칼), 최대풍속 47m/s, 시속 22km의 속도로 북진 중이다.

한편, 태풍 '링링'의 북상으로 전국에 태풍 예비특보가 내려졌다. 기상청은 "태풍이 강하고 커 섬, 서해안, 남해안 등에서 기록적인 강풍이 불 것"이라며 "심각한 피해가 발생할 가능성이 커 철저히 대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0,990,000
    • +1.92%
    • 이더리움
    • 281,900
    • +4.83%
    • 리플
    • 220.7
    • +4.8%
    • 라이트코인
    • 51,500
    • +4.1%
    • 이오스
    • 3,037
    • +5.6%
    • 비트코인 캐시
    • 282,300
    • +7.13%
    • 스텔라루멘
    • 82.83
    • +4.91%
    • 트론
    • 21.1
    • +6.78%
    • 에이다
    • 117.1
    • +1.83%
    • 비트코인에스브이
    • 223,300
    • +24.19%
    • 대시
    • 82,600
    • +4.03%
    • 이더리움 클래식
    • 7,030
    • +5.16%
    • 50.89
    • +2%
    • 제트캐시
    • 65,250
    • +7.58%
    • 비체인
    • 17.6
    • +5.39%
    • 웨이브
    • 1,346
    • +1.13%
    • 베이직어텐션토큰
    • 302.5
    • +2.47%
    • 비트코인 골드
    • 11,210
    • +5.26%
    • 퀀텀
    • 2,121
    • +3.21%
    • 오미세고
    • 1,838
    • +4.2%
    • 체인링크
    • 6,465
    • +15.76%
    • 질리카
    • 22.27
    • +0.09%
    • 어거
    • 22,520
    • +3.9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