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LG하우시스 건자재, 6년 연속 '올해의 녹색상품' 선정

입력 2019-07-18 14:00

바닥재·벽지·창호·단열재 등 선정…국내 대표 친환경 기업 인증

▲올해의 녹색상품에 선정된 LG하우시스의 디아망 벽지. (사진 제공=LG하우시스)
▲올해의 녹색상품에 선정된 LG하우시스의 디아망 벽지. (사진 제공=LG하우시스)

LG하우시스의 바닥재, 벽지, 창호, 단열재 등 4개 제품이 소비자가 뽑은 올해의 녹색상품에 선정됐다.

LG하우시스는 18일 한국녹색구매네트워크가 발표한 ‘소비자가 뽑은 2019 대한민국 올해의 녹색상품’에 지아소리잠 바닥재, 지아벽지 시리즈, 수퍼세이브 창호, 건축용 단열재 등이 선정됐다고 밝혔다.

LG하우시스는 2014년 건축자재 업계 최초로 바닥재, 벽지 등 주요 제품이 소비자가 뽑은 올해의 녹색상품에 선정된 이후 올해로 6년 연속으로 선정되며 국내 대표 친환경 건축자재 기업임을 다시 한번 입증했다.

지아소리잠 바닥재, 건축용 단열재 등 2개 제품은 6년 연속, 지아벽지와 수퍼세이브 창호 등 2개 제품은 4년 연속으로 올해의 녹색상품에 이름을 올리게 됐다.

‘소비자가 뽑은 올해의 녹색상품’은 사단법인 한국녹색구매네트워크가 지난 2008년부터 녹색상품 시장을 활성화하기 위해 매년 진행하고 있는 시상이다.

전문가를 비롯해 전국 20여 개 소비자환경단체와 500여 명의 소비자 패널, 소비자 투표단의 엄격한 평가를 거쳐 녹색상품을 선정하고 있다.

지아소리잠 바닥재는 유해물질을 최소화한 친환경성에 실생활 층간소음 저감 기능성까지 갖춘 점이, 지아벽지 시리즈는 제품 표면에 식물 유래 성분의 코팅층을 적용해 친환경성을 높인 점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

수퍼세이브 창호와 건축용 단열재는 냉·난방비를 절약할 수 있는 고단열 성능 측면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박귀봉 LG하우시스 장식재사업부장 상무는 “소비자들이 직접 사용해보고 선정하는 올해의 녹색상품에 6년 연속으로 뽑혀 LG하우시스가 지속해서 추구해온 친환경 경영의 가치를 인정받은 것으로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고객이 신뢰할 수 있는 친환경 인테리어 자재를 지속적으로 선보여 보다 안전한 주거공간을 만들어 나가는 데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0,942,000
    • +0.08%
    • 이더리움
    • 283,800
    • -0.14%
    • 리플
    • 238.1
    • +1.62%
    • 라이트코인
    • 52,500
    • -0.28%
    • 이오스
    • 3,096
    • -0.45%
    • 비트코인 캐시
    • 280,700
    • -0.74%
    • 스텔라루멘
    • 114.4
    • +13.38%
    • 트론
    • 21.83
    • +1.35%
    • 에이다
    • 141.2
    • +5.22%
    • 비트코인에스브이
    • 212,900
    • -0.14%
    • 대시
    • 85,100
    • +1.25%
    • 이더리움 클래식
    • 7,650
    • +0.86%
    • 54.48
    • +1.68%
    • 제트캐시
    • 65,500
    • +0.54%
    • 비체인
    • 20.85
    • +13.75%
    • 웨이브
    • 1,384
    • -1.28%
    • 베이직어텐션토큰
    • 300
    • +0.67%
    • 비트코인 골드
    • 10,970
    • +0.27%
    • 퀀텀
    • 2,398
    • +0.33%
    • 오미세고
    • 1,821
    • +1.17%
    • 체인링크
    • 7,150
    • +2.73%
    • 질리카
    • 23.35
    • +2.5%
    • 어거
    • 22,800
    • +1.1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