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김정숙 여사, 인도 유학생과 인도영화 '당갈' 관람…우의 다져

입력 2018-07-04 17:00 수정 2018-07-04 18:34

▲문재인 대통령 부인 김정숙 여사가 4일 오후 인도 영화 '당갈'을 관람하기 위해 서울 강남구 이봄씨어터를 방문해 인도 유학생들의 환영을 받고 있다. (사진제공=청와대)
▲문재인 대통령 부인 김정숙 여사가 4일 오후 인도 영화 '당갈'을 관람하기 위해 서울 강남구 이봄씨어터를 방문해 인도 유학생들의 환영을 받고 있다. (사진제공=청와대)

문재인 대통령의 부인 김정숙 여사가 4일 인도 순방을 앞두고 인도 유학생들과 환담을 하고 영화관람을 함께해 눈길을 끌었다.

김 여사는 이날 오후 2시 울 신사동의 한 예술영화관에서 인도 유학생, 주한 인도대사 배우자 산지타 도레스완 등 주한인도대사관 관계자들과 함께 인도 영화 ‘당갈’을 관람했다.

이번 영화 관람은 8일 문 대통령의 인도 국빈방문을 앞두고 이뤄진 것이라고 청와대 관계자가 설명했다. 영화 관람에는 한국학, 전자공학, 컴퓨터공학, 기계공학, 치의학, 농업화학, 국제관계학 등 다양한 전공으로 한국에서 수학 중인 인도 유학생 15명이 함께 했다.

이날 김 여사가 영화관에 도착하자 기다리고 있던 인도 유학생들이 환영했다. 김 여사는 “나마스떼”라고 인사하며 유학생들과 환담을 나눴다. 영화 관람 후 유학생들은 인도인이 사랑하는 대중가요 ‘행복한 순간들’을 합창하면서, 두 나라의 우호 관계를 기원했다.

영화 ‘당갈’은 인도 여성 레슬링 선수의 실화를 바탕으로 한 작품으로 전직 레슬링 선수였던 아버지가 자신이 이루지 못한 금메달의 꿈을 두 딸을 레슬링 선수로 훈련시켜 결국 이뤄낸다는 내용이다. 2016년 개봉돼 3700만 명 관람해 인도 역대 최고 흥행을 기록했다. 미국·중국 등 전 세계에서 흥행에 성공했으며 국내는 올해 4월 개봉했다. 국내 개봉 후 여성 관객들의 호평을 받으며 입소문을 타 장기 상영으로 누적 관객 10만 명을 돌파했다.

한편, 이날 행사는 8일 문 대통령의 국빈방문을 앞두고 방한 취재 중인 인도 신문과 방송 등 인도 언론에도 보도될 예정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3,912,000
    • +0.73%
    • 이더리움
    • 1,741,000
    • +3.88%
    • 리플
    • 511.6
    • +3.4%
    • 라이트코인
    • 200,400
    • +1.57%
    • 이오스
    • 4,350
    • +5.1%
    • 비트코인 캐시
    • 565,500
    • +0.8%
    • 스텔라루멘
    • 518.8
    • +16.53%
    • 트론
    • 54.53
    • +4.99%
    • 에이다
    • 1,519
    • +5.57%
    • 비트코인에스브이
    • 214,800
    • +3.67%
    • 대시
    • 248,900
    • +4.45%
    • 이더리움 클래식
    • 12,880
    • +4.29%
    • 669.9
    • +16.42%
    • 제트캐시
    • 141,200
    • +3.67%
    • 비체인
    • 48.09
    • +6.61%
    • 웨이브
    • 11,370
    • +4.22%
    • 베이직어텐션토큰
    • 603.7
    • -3.07%
    • 비트코인 골드
    • 30,100
    • +0.1%
    • 퀀텀
    • 6,230
    • +4.97%
    • 오미세고
    • 5,330
    • +5.44%
    • 체인링크
    • 30,830
    • +5.98%
    • 질리카
    • 135
    • +7.83%
    • 어거
    • 31,660
    • +7.7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