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검찰 '사기 혐의' 국내 1위 가상화폐거래소 업비트 압수수색

입력 2018-05-11 15:19 수정 2018-05-11 15:31

▲검찰, 검사, 서울중앙지검, 서울중앙지방검찰청
▲검찰, 검사, 서울중앙지검, 서울중앙지방검찰청

검찰이 사기 등 혐의를 받는 국내 1위 가상화폐 거래소 업비트를 압수수색했다.

서울남부지검 금융조사2부(부장검사 정대정)는 전날과 11일 이틀에 걸쳐 서울시 강남구 업비트 본사에 검사와 수사관을 보내 컴퓨터 하드디스크와 회계 장부 등을 확보했다.

검찰에 따르면 업비트 측은 가상화폐를 보유하고 있지 않으면서 전산 상으로 있는 것처럼 투자자들을 속인 혐의를 받고 있다.

검찰은 지난 3월부터 코인네스트 등 거래소 3곳을 압수수색하는 등 가상화폐 거래소에 대한 수사를 벌여왔다. 지난달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상 배임 및 사기 등 혐의로 김익환 코인네스트 대표 등 2명을 구속 기소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1.2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69,013,000
    • -5.7%
    • 이더리움
    • 5,187,000
    • -7.41%
    • 비트코인 캐시
    • 717,500
    • -7.18%
    • 리플
    • 1,209
    • -7.14%
    • 라이트코인
    • 252,200
    • -9.12%
    • 에이다
    • 1,990
    • -5.78%
    • 이오스
    • 4,943
    • -6.38%
    • 트론
    • 118.3
    • -4.98%
    • 스텔라루멘
    • 422.1
    • -0.68%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6,800
    • -5.75%
    • 체인링크
    • 30,980
    • -5.89%
    • 샌드박스
    • 8,945
    • +0.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