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형사 입건' 이명희 이사장, '갑질 피해자' 추가로 등장…지근거리 보좌 인물

입력 2018-05-08 06:59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출처=JTBC)
(출처=JTBC)

폭행 및 업무방해 혐의로 형사 입건된 이명희 일우재단 이사장의 갑질 피해자가 또 등장했다.

7일 경찰에 따르면 세간에 큰 파장을 일으켰던 '공사장 만행' 동영상 속 인물은 대한항공 조양호 회장의 부인이자 일우재단 이명희 이사장으로 확인됐다. 영상 속에서 이명희 이사장에게 어깨를 밀쳐지는 등 수차례 손찌검을 당한 피해 여성은 "이명희 이사장의 처벌을 원한다"고 경찰에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날 MBN은 "이명희 이사장으로부터 폭언을 듣거나 폭행을 당한 피해자 1~2명이 경찰 조사에서 추가로 파악됐다"며 "추가 피해자들은 이명희 이사장을 지근거리에서 보좌했던 인물"이라고 보도했다.

지금까지 확인된 폭언ㆍ폭행 등의 갑질 피해자는 전직 운전기사, 공사현장 관계자 등 3명이다. 경찰은 이명희 이사장의 자택 주변 탐문조사에서 추가 피해자와 접촉, 사건 경위를 확인하고 처벌 의사를 물을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이명희 이사장은 임산부를 비를 맞고 서있게 하고, 야간 청소 직원들에게 광부 모자를 쓰게 하는 등 다양한 갑질을 이어간 것으로 전해져 시민들의 공분이 이어지고 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단독 ‘미아리 텍사스촌’ 사라진다…신월곡1구역 관리처분인가에 속도↑
  • 화물연대 이어 내달 2일 철도노조 파업…국토부, 비상수송대책 추진
  • 위기 때마다 등장하는 정의선 정공법…우회전략 대신 ‘美 IRA’ 정면 돌파
  • “14억 인구 중 단 11명이 없어서”...중국, 월드컵 출전도 관전도 '록다운'
  • 단독 “두부 가격 또 오른다”… 풀무원 두부·발효유 등 내달 1일 가격 인상
  • 츄, 소속사와 진실 공방 가열…“폭언·갑질 증거 공개” vs “부끄러운 일 한 적 없어”
  • 내일부터 한파…서울시, 수도계량기 '동파 주의' 발령
  • ‘부상 투혼’ 김민재, 가나전 종료 후 도핑검사 받았다
  • 오늘의 상승종목

  • 11.29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2,538,000
    • +0.69%
    • 이더리움
    • 1,660,000
    • +2.79%
    • 비트코인 캐시
    • 152,800
    • +2.28%
    • 리플
    • 535.6
    • +1.84%
    • 솔라나
    • 18,650
    • +0.16%
    • 에이다
    • 425.2
    • +0.95%
    • 이오스
    • 1,255
    • +1.54%
    • 트론
    • 73.71
    • +1.49%
    • 스텔라루멘
    • 121.3
    • +1.85%
    • 비트코인에스브이
    • 57,050
    • +5.94%
    • 체인링크
    • 10,110
    • +7.21%
    • 샌드박스
    • 775.6
    • +2.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