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형사 입건' 이명희 이사장, '갑질 피해자' 추가로 등장…지근거리 보좌 인물

입력 2018-05-08 06:59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출처=JTBC)
(출처=JTBC)

폭행 및 업무방해 혐의로 형사 입건된 이명희 일우재단 이사장의 갑질 피해자가 또 등장했다.

7일 경찰에 따르면 세간에 큰 파장을 일으켰던 '공사장 만행' 동영상 속 인물은 대한항공 조양호 회장의 부인이자 일우재단 이명희 이사장으로 확인됐다. 영상 속에서 이명희 이사장에게 어깨를 밀쳐지는 등 수차례 손찌검을 당한 피해 여성은 "이명희 이사장의 처벌을 원한다"고 경찰에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날 MBN은 "이명희 이사장으로부터 폭언을 듣거나 폭행을 당한 피해자 1~2명이 경찰 조사에서 추가로 파악됐다"며 "추가 피해자들은 이명희 이사장을 지근거리에서 보좌했던 인물"이라고 보도했다.

지금까지 확인된 폭언ㆍ폭행 등의 갑질 피해자는 전직 운전기사, 공사현장 관계자 등 3명이다. 경찰은 이명희 이사장의 자택 주변 탐문조사에서 추가 피해자와 접촉, 사건 경위를 확인하고 처벌 의사를 물을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이명희 이사장은 임산부를 비를 맞고 서있게 하고, 야간 청소 직원들에게 광부 모자를 쓰게 하는 등 다양한 갑질을 이어간 것으로 전해져 시민들의 공분이 이어지고 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진술 거부' 이재명 "천화동인 1호와 관련 無"…유동규와도 선 그어
  • 대통령실 “MB, 건강 회복하면 중동특사 검토”
  • 손흥민, “이런 골 필요했다” 멀티골로 찾은 자신감…평점 9.1 MOTM 선정
  • '일타 스캔들' 전도연X정경호, 무서운 상승세…5회 만에 시청률 10% 눈앞
  • 이재용 직접 뛰는 네트워크사업…삼성전자, 에릭슨 출신 임원 2명 영입
  • 임성재 PGA 파머스 인슈어런스 오픈 공동 4위… 시즌 최고성적
  • “뉴진스 노트북 체험”… LG전자, 성수동에 팝업스토어 ‘그램 스타일 랩’ 연다
  • “尹 ‘이란 적’ 발언, UAE 호응했다” 반격 나선 대통령실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9,205,000
    • +0.91%
    • 이더리움
    • 2,008,000
    • +0.1%
    • 비트코인 캐시
    • 171,200
    • +1.06%
    • 리플
    • 516.2
    • -0.27%
    • 솔라나
    • 30,340
    • -2%
    • 에이다
    • 486.9
    • -1.18%
    • 이오스
    • 1,392
    • +0.07%
    • 트론
    • 79.65
    • +0.66%
    • 스텔라루멘
    • 116.7
    • -0.85%
    • 비트코인에스브이
    • 55,300
    • +0.09%
    • 체인링크
    • 9,255
    • +0.11%
    • 샌드박스
    • 930.7
    • -2.8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