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아인 경조증 진단' 정신과 의사 입건, 女환자 성폭행 혐의 "수차례 성관계"

입력 2018-04-04 15:19

(출처=해당 의사 SNS)
(출처=해당 의사 SNS)

배우 유아인에게 경조증 진단을 내려 논란을 빚은 정신과 의사가 여성 환자와 부적절한 성관계를 한 혐의로 경찰에 입건됐다.

4일 대구 수성경찰서는 우울증 치료를 받으러 온 30대 여성 환자를 성폭행한 혐의로 정신과 전문의 김 씨를 입건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김 씨는 지난해 6월부터 8월 사이 자신이 치료하던 여성 환자와 수차례 성관계를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 여성은 김 씨가 상담 과정에 감정 이입을 이용해 성관계를 유도했다는 요지로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서울 해바라기센터를 통해 피해 여성을 조사한 데 이어 조만간 김 씨도 불러 조사할 계획이다.

경찰 관계자는 "위계에 의한 간음이나 성폭력 방지 및 피해자 보호 등에 관한 법률, 의료법 위반 여부를 다각도로 검토 중이다"고 밝혔다.

한편 김 씨는 지난해 11월 말 유아인과 네티즌의 SNS 설전을 두고 '급성 경조증' 가능성을 지적하며 "이론상 내년 2월이 가장 위험하다"라고 밝혀 논란을 빚었다. 경조증은 가벼운 정도의 조증을 말한다.

이후 대한 신경정신의학회는 최근 대의원회를 열어 물의를 빚은 김 씨를 제명 처리한 바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8,443,000
    • +2.12%
    • 이더리움
    • 4,182,000
    • +0.99%
    • 비트코인 캐시
    • 760,500
    • +0.4%
    • 리플
    • 1,308
    • +1.24%
    • 라이트코인
    • 219,400
    • +0.5%
    • 에이다
    • 2,875
    • +0.59%
    • 이오스
    • 6,505
    • +0.77%
    • 트론
    • 128.4
    • +0.55%
    • 스텔라루멘
    • 389.5
    • +0.78%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1,300
    • +0.42%
    • 체인링크
    • 34,630
    • +1.26%
    • 샌드박스
    • 938.9
    • +0.3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