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외신, 박근혜 전 대통령 구속영장 청구 긴급 타전…구속되는 3번째 한국 대통령 될지 주목

입력 2017-03-27 14:10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미국 블룸버그통신과 월스트리트저널(WSJ), 일본 교도통신과 중국 관영 환구시보 등 주요 외신이 27일 검찰의 박근혜 전 대통령 구속영장 청구 소식을 긴급 타전하는 등 높은 관심을 보이고 있다.

검찰은 이날 서울중앙지방법원에 박 전 대통령에 대한 구속영장 발부 요청서를 제출했다. 박 전 대통령이 범죄 증거를 인멸할 우려가 있어서 구속하는 것이 합리적이고 합법적이라고 검찰은 판단했다.

블룸버그는 박 전 대통령의 일부 측근들은 이미 한국 최초의 여성 대통령이 파면당하게 된 스캔들과 관련해 이미 구속돼 재판이 진행 중이라고 전했다. 이어 검찰이 지난 21일 박 전 대통령을 소환해 14시간 동안 조사를 벌였다고 소개했다. 그러면서 박 전 대통령은 자신의 친구인 최순실이 운영하는 재단에 기업들이 수천 만 달러를 기부하도록 압력을 가했다는 혐의를 받고 있다고 덧붙였다.

WSJ는 박 전 대통령이 헌법재판소에 의해 파면된지 17일 만에 검찰의 구속영장 청구 소식이 나왔다며 그는 대통령으로서 민간기업 경영에 개입하고 친구인 최순실에게 국가 기밀을 누설한 혐의를 받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WSJ는 법원이 이번 주 후반 구속영장 발부 여부를 결정하게 되며 검찰 요청을 받아들이면 박 전 대통령은 바로 구속된다고 전했다. 또 WSJ는 300명 이상의 사망자를 낸 세월호 침몰사고가 박근혜 시대를 상징하는 사건이라고 덧붙였다.

영국 파이낸셜타임스(FT)와 교도통신, 환구시보 등은 법원이 구속영장을 발부하면 군사독재자인 전두환, 노태우가 1995년 체포된 데 이어 세 번째로 구속되는 한국 대통령이 된다고 설명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드라마가 따로없네”…‘재벌집’ 방불케 한 SM 경영권 분쟁 스토리
  • ‘세기의 재앙’ 튀르키예 지진, 골든타임 얼마 남지 않았다
  • '아들 50억' 곽상도, 정치자금법만 유죄…“앞으로 변호사비 법원이 정할 건가” [영상]
  • “이다인, 최고의 며느리”…‘결혼 반대설’ 이후 전해진 이승기 母 극찬
  • 강의계획서에 등장한 기보배…서울대 수강신청 ‘광클’ 전쟁
  • ‘외국산’의 역습...휴대폰·자동차 수입 역대 최대
  • ‘서치2’ 여전한 테크스릴러...아쉬운 중량감
  • 곽상도 정치자금법만 유죄…法 “아들 50억, 뇌물‧대가성 불인정”
  • 오늘의 상승종목

  • 02.08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9,238,000
    • +0.12%
    • 이더리움
    • 2,106,000
    • +1.3%
    • 비트코인 캐시
    • 169,300
    • -0.53%
    • 리플
    • 507
    • +1%
    • 솔라나
    • 29,650
    • +1.54%
    • 에이다
    • 500.7
    • +1.5%
    • 이오스
    • 1,383
    • -0.72%
    • 트론
    • 85.21
    • +2.85%
    • 스텔라루멘
    • 116.1
    • +1.49%
    • 비트코인에스브이
    • 54,600
    • +0.55%
    • 체인링크
    • 9,095
    • +2.25%
    • 샌드박스
    • 1,062
    • +15.6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