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수돗물 수질기준에 잠재 발암물질 ‘브롬산염’ 추가

입력 2016-10-30 12:00

수돗물 수질기준이 깐깐해진다. 환경부는 ‘먹는물 수질기준 및 검사 등에 관한 규칙’을 개정해 내년부터 수질기준에 브롬산염을 추가한다고 30일 밝혔다. 수질기준은 세계보건기구(WHO) 권고기준인 0.01mg/L이다.

브롬산염(Bromate)은 정수장에서 오존 또는 차아염소산나트륨으로 소독할 때 발생할 수 있는 물질로, 국제암연구소(IARC)에서 잠재적 발암성분으로 분류하고 있다.

이번 개정에 따라 수도사업자는 내년 1월 1일부터 하루 처리용량 5만 톤 이상 정수장에서 월 1회 이상 브롬산염에 대한 수질을 검사해야 한다. 2018년 1월 1일부터는 5만 톤 미만의 모든 정수장에서도 브롬산염에 대한 검사를 해야 한다.

수돗물 수질검사에 브롬산염이 추가되면서 수질기준은 59개 항목에서 60개로 늘어났다.

환경부는 “2012년부터 3년간 전국 110개 정수장에서 브롬산염을 검사한 결과 평균 0.0003mg/L으로 세계보건기구 권고치에 비해 낮게 나왔으나, 국민 환경보건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이번 수질기준을 정했다”고 밝혔다.

환경부는 먹는샘물(생수) 수질기준 항목에 대해서는 지난 2009년 9월 브롬산염을 추가한 바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2,578,000
    • +0.58%
    • 이더리움
    • 421,700
    • +1.66%
    • 리플
    • 282
    • +0.53%
    • 라이트코인
    • 54,050
    • +1.03%
    • 이오스
    • 3,018
    • +0.33%
    • 비트코인 캐시
    • 266,800
    • +0.08%
    • 스텔라루멘
    • 87.09
    • +2.57%
    • 트론
    • 30.6
    • +1.16%
    • 에이다
    • 119.9
    • +5.36%
    • 비트코인에스브이
    • 204,900
    • -0.15%
    • 대시
    • 82,300
    • +4.77%
    • 이더리움 클래식
    • 7,020
    • +0.21%
    • 136.3
    • -0.58%
    • 제트캐시
    • 76,750
    • +9.96%
    • 비체인
    • 15.73
    • +5.71%
    • 웨이브
    • 3,068
    • +6.97%
    • 베이직어텐션토큰
    • 283.9
    • +1.87%
    • 비트코인 골드
    • 9,360
    • +0.86%
    • 퀀텀
    • 2,854
    • +2.85%
    • 오미세고
    • 4,911
    • +7.32%
    • 체인링크
    • 11,900
    • +5.03%
    • 질리카
    • 22.45
    • +11.8%
    • 어거
    • 16,990
    • +4.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