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바셀테크놀로지, 주관사 선정 코스닥 IPO 절차 돌입

입력 2015-07-23 10:31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노바셀테크놀로지가 코스닥 시장 IPO(기업공개)에 나선다.

이태훈 노바셀테크놀로지 대표는 23일 "하나대투증권을 상장 주관사로 정하고 본격적인 상장준비 작업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표적항암치료제 및 펩타이드 신약개발 업체인 노바셀테크놀로지는 코스닥 기술특례상장을 본격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이 회사는 상장 추진 동력을 얻기 위해 지난 3월 IBK기업은행 부행장 및 IBK캐피탈 대표이사를 역임한 현병택 이사도 영입했다.

노바셀테크놀로지는 미래창조과학부 주관으로 의료기술개발사업의 신규 지원과제인 ‘인간 만능줄기세포의 동맥형 혈관내피세포로의 분화고도화 기술개발’과제를 진행하고 있다.

또 산업통상자원부 주관 산업핵심기술개발사업 신규 지원과제인 ‘관절질환 치료용 글로벌 천연물신약 개발’ 업체로 선정돼 향후 5년간 70억원 규모의 사업비를 지원받는다. 이번 과제와 관련해 영진약품과 협업, 연내 임상을 진행할 계획이다.

또 지난해 약 21억 달러 매출을 달성한 일본 다국적 기업 ARYSTA LIFE SCIENCE의 자회사인 ARYSTA사와 ‘W3 펩타이드 기술이전 계약’도 체결했다.

회사 측은 "그간 지속적으로 W3 펩타이드를 공급해온 결실을 맺었으며, 향후 로열티 및 마일스톤에 따라 추가이익도 예상된다"며 "이 같은 기술력과 사업적인 기반을 바탕으로 성공적인 기술특례상장을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피지컬: 100’ 최고의 몸을 찾는 극강 서바이벌…왜 내가 떨리죠?
  • “난방비 부담에 목욕탕 가요”…업주는 한달만에 500만원 ‘폭탄’
  • 레깅스만 고집하는 남자, ‘지옥법정’ 섰다…동생 “찢어버리고 싶어” 토로
  • 쌈디, ‘사기·협박 징역’ 유튜버와 술자리서 포착
  • 관저 이전 ‘천공 개입’ 논란…진중권 “전화 위치 추적하면 될 일”
  • 구미 친모, ‘아이 바꿔치기’ 무죄 판결…사라진 아이는 어디로?
  • 검찰, ‘윤석열 찍어내기’ 의혹 이성윤‧박은정 사건 공수처 이첩
  • 한국 ‘노 마스크’ 쉽지 않은 이유는…NYT “이미 습관”
  • 오늘의 상승종목

  • 02.03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9,360,000
    • -1.76%
    • 이더리움
    • 2,059,000
    • -2.23%
    • 비트코인 캐시
    • 173,400
    • -0.8%
    • 리플
    • 513
    • -1.1%
    • 솔라나
    • 30,670
    • -2.42%
    • 에이다
    • 502.3
    • -0.63%
    • 이오스
    • 1,366
    • +0.29%
    • 트론
    • 80.19
    • +0.15%
    • 스텔라루멘
    • 115.8
    • -0.94%
    • 비트코인에스브이
    • 54,300
    • -1.09%
    • 체인링크
    • 9,005
    • -1.32%
    • 샌드박스
    • 947.3
    • -1.4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