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은행권 핀테크 앞으로]IBK기업은행, 통합플랫폼 ‘원뱅크’ 구축…인터넷전문은행 설립 계획

입력 2015-02-11 11:05

IBK기업은행은 핀테크 시대에 대비하기 위해 모든 금융 채널을 재편했다. 온라인 채널은 인터넷 전용은행 수준으로 경쟁력을 강화하고 모바일 채널은 창구 상품 모두를 이용할 수 있게 하는 옴니 채널을 구축했다.

특히 오는 6월에는 인터넷 전문은행 수준의 금융서비스를 제공하는 스마트뱅킹 통합 플랫폼 ‘IBK 원뱅크’도 선보일 예정이다.

‘IBK 원뱅크’는 간단한 자금 이체부터 상담 및 상품 가입까지 스마트폰에서 원스톱 금융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금융거래에서부터 상품 추천과 가입, 맞춤형 금융상담에 이르기까지 모든 은행 거래를 하나의 애플리케이션으로 완결한 것이다.

또 핀테크 기업과의 제휴를 적극적으로 추진해 모바일 지급결제 시장에서도 확고한 입지를 다지겠다는 계획도 세웠다. 연초 서비스가 개시된 뱅크월렛카카오를 시작으로 향후 스마트폰 등 모바일에서의 송금·결제 서비스를 확대해 신규 비즈니스를 창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기업은행의 적극적 핀테크 행보 중심에는 권선주 은행장이 있다. 권선주 기업은행장은 지난해 말 기자간담회에서 “창구에서 취급하는 대부분의 상품을 스마트폰에서 가입할 수 있는 인터넷 전문은행 수준의 금융서비스를 제공하는 플랫폼을 출범시킬 것”이라며 이미 핀테크 사업에 대한 청사진을 제시했다.

6월 선보이는 ‘IBK 원뱅크’ 통합 플랫폼을 바탕으로 자회사 형태의 인터넷 전문은행 설립 계획도 세웠다. 실제 권 행장은 “인터넷 전문은행을 자회사 형태로 출발하려 한다”며 설립 의지를 내비친 바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6,584,000
    • +0.45%
    • 이더리움
    • 1,773,000
    • -0.89%
    • 리플
    • 529.8
    • -3.14%
    • 라이트코인
    • 208,900
    • -0.62%
    • 이오스
    • 4,304
    • -1.33%
    • 비트코인 캐시
    • 577,500
    • -2.53%
    • 스텔라루멘
    • 472.3
    • -1.07%
    • 트론
    • 58.06
    • -3.75%
    • 에이다
    • 1,359
    • +5.1%
    • 비트코인에스브이
    • 209,400
    • -0.76%
    • 대시
    • 241,000
    • -1.79%
    • 이더리움 클래식
    • 12,720
    • -0.63%
    • 845.7
    • +4.37%
    • 제트캐시
    • 141,500
    • -0.35%
    • 비체인
    • 60.86
    • +4.25%
    • 웨이브
    • 11,480
    • +5.32%
    • 베이직어텐션토큰
    • 786.3
    • -2.42%
    • 비트코인 골드
    • 31,750
    • -0.22%
    • 퀀텀
    • 7,185
    • +8.13%
    • 오미세고
    • 5,360
    • -1.56%
    • 체인링크
    • 32,320
    • +0.19%
    • 질리카
    • 134.2
    • -2.96%
    • 어거
    • 34,930
    • +3.6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