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송혜교, 이혼 관련 악성 댓글·루머 유포자들 일괄 고소...강경 대응

입력 2019-07-25 14:18

배우 송혜교 측이 송중기와의 이혼 소식과 관련, 악성 댓글과 루머 유포자들을 일괄 고소했다.

25일 경찰에 따르면 송혜교 측은 이날 분당경찰서에 허위사실 적시에 따른 명예훼손 및 모욕 혐의로 다수를 상대로 고소장을 제출했다.

송혜교 소속사 UAA는 "송혜교씨와 관련해 악질적인 행위와 명백한 허위사실 유포 및 악의에 찬 노골적 비방과 욕설 등에 대한 증거수집이 완료된 다수의 유포자들을 1차로 분당경찰서에 고소장을 접수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소속사는 "당사는 나머지 커뮤니티나 댓글, 유투버 등에 대해서도 증거자료가 확보되는 대로 전원 형사 고소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강조했다.

UAA는 또 이번 고소 건과 관련해 지난달 28일 김앤장 법률사무소를 법적 대리인으로 선임했다고도 전했다.

UAA는 고소와 관련해 "어떠한 선처나 합의 없이 강경 대응해 나갈 것"이라며 "이번 조치에 이어 2차로 진행 중인 법적 대응에 있어서도 당사는 합의 없이 진행해 나갈 것임을 거듭 밝힌다"라고 강조했다.

아울러 소속사는 "송혜교 씨와 관련해 전혀 근거 없는 허위의 글이나 악의로 가득찬 욕설, 그리고 차마 상상하기 어렵고 있을 수도 없는 일들을 날조하고 퍼트리는 행위가 지속하고 있다"라며 "이는 분명 사회적 용인 수준을 넘었을 뿐 아니라 당사자에게 견딜 수 없는 고통을 안겨 준다"라고 호소했다.

한편 송혜교와 송중기는 결혼 1년 8개월 만에 이혼 조정에 나선 사실이 보도되며 다양한 악성 댓글과 루머에 시달려왔다. 송중기 소속사 역시 루머 유포에 대해 법적 대응 하겠다는 입장을 밝힌 바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269,000
    • -2.85%
    • 이더리움
    • 166,000
    • -1.89%
    • 리플
    • 252
    • -2.21%
    • 라이트코인
    • 50,650
    • -2.41%
    • 이오스
    • 3,004
    • -2.21%
    • 비트코인 캐시
    • 240,500
    • -3.22%
    • 스텔라루멘
    • 59.55
    • -3.64%
    • 트론
    • 16.22
    • -2.11%
    • 에이다
    • 42.35
    • -2.6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8,300
    • -1.37%
    • 모네로
    • 60,100
    • -3.22%
    • 대시
    • 57,950
    • -1.95%
    • 이더리움 클래식
    • 4,435
    • -2.12%
    • 40.8
    • -3.32%
    • 제트캐시
    • 37,600
    • -1.6%
    • 비체인
    • 6.446
    • -5.19%
    • 웨이브
    • 759
    • +3%
    • 베이직어텐션토큰
    • 209
    • -5%
    • 비트코인 골드
    • 6,570
    • -1.72%
    • 퀀텀
    • 2,052
    • -6.47%
    • 오미세고
    • 821.1
    • -1.78%
    • 체인링크
    • 2,345
    • -3.89%
    • 질리카
    • 6.242
    • -3.82%
    • 어거
    • 11,410
    • -4.9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