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코스피, 사흘만에 강보합 마감…개인·기관 ‘사자’

입력 2019-04-19 15:50

코스피가 개인과 기관의 매수 영향으로 2216선에 마감했다.

19일 코스피지수는 전거래일 대비 2.38포인트(0.11%) 상승한 2216.15로 마감했다. 개인과 기관은 각각 240억 원, 312억 원 순매수를, 외국인은 586억 원 순매도했다.

업종별로는 의료정밀(4.88%), 의약품(3.59%), 운수창고(1.34%), 전기가스업(0.50%), 건설업(0.40%), 제조업(0.25%) 등은 상승 마감했다. 반면 철강금속(-1.24%), 기계(-0.96%), 보험(-0.64%), 운수장비(-0.57%), 금융업(-0.29%) 등은 하락 마감했다.

시가총액 상위 10개 종목에서는 삼성전자가 전일 대비 0.66% 하락한 4만5300원에 장을 마쳤다. 이밖에 삼성전자우(-0.81%), LG화학(-0.68%), POSCO(-2.41%), 현대모비스(-1.72%) 등은 하락 마감했다. 반면, SK하이닉스(3.28%), 셀트리온(7.13%), 삼성바이오로직스(2.92%), LG생활건강(0.36%) 등은 상승 마감했다.

코스닥지수는 전거래일 대비 9.05포인트(1.20%) 오른 762.57에 마감했다. 개인은 1187억 원을 순매도 했고, 외국인과 기관은 각각 958억 원, 235억 원 어치를 순매수했다.

서상영 키움증권 연구원은 “한국 증시는 전일 하락에 따른 반발 매수세가 유입되며 반등에 성공했다”며 “대만 지진 영향으로 SK 하이닉스가 강세를 보이는 등 일부 종목의 개별 이슈에 따른 강세 또한 긍정적인 영향을 미쳤다”고 분석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848,000
    • +0.97%
    • 이더리움
    • 220,200
    • +3.19%
    • 리플
    • 344
    • +5.2%
    • 라이트코인
    • 67,100
    • +0%
    • 이오스
    • 3,727
    • +2.45%
    • 비트코인 캐시
    • 268,900
    • +1.51%
    • 스텔라루멘
    • 75.8
    • +4.41%
    • 트론
    • 19.6
    • +3.16%
    • 에이다
    • 59.2
    • -0.1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2,600
    • +0.49%
    • 모네로
    • 60,700
    • +0.83%
    • 대시
    • 83,950
    • +0.24%
    • 이더리움 클래식
    • 5,680
    • +1.25%
    • 46.1
    • -1.07%
    • 제트캐시
    • 45,840
    • +0.48%
    • 비체인
    • 4.24
    • -0.47%
    • 웨이브
    • 1,011
    • +1.92%
    • 베이직어텐션토큰
    • 249
    • +7.79%
    • 비트코인 골드
    • 9,430
    • +2.06%
    • 퀀텀
    • 2,148
    • +1.7%
    • 오미세고
    • 979
    • -0.2%
    • 체인링크
    • 2,989
    • +1.32%
    • 질리카
    • 7.87
    • -0.63%
    • 어거
    • 9,810
    • +0.1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