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이낙연 "최저임금, 노사 모두 참여해 결정…다행이라고 생각"

▲이낙연 국무총리와 홍남기 경제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왼쪽)이 12일 열린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전체 회의에 참석해 자리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이낙연 국무총리와 홍남기 경제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왼쪽)이 12일 열린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전체 회의에 참석해 자리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이낙연 국무총리는 12일 최저임금위원회가 내년도 최저임금을 시간당 8590원으로 의결한 것과 관련, "노사 양 측이 모두 참여한 가운데 표결로 결정을 내려 다행이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이 총리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전체 회의에 출석해 "노동계 입장에서는 아쉬움이 크겠지만 표결에 참여해서 결론을 내려준 것에 대해 감사하다"며 이같이 말했다.

앞서 이날 고용노동부는 최저임금위원회가 의결한 내년도 최저임금안을 다음달 8일 확정 고시한다고 밝혔다. 최저임금위원회는 이날 우여곡절 끝에 내년도 최저임금을 올해보다 2.9% 오른 시간당 8590원으로 의결했다.

그는 "최저임금위원회는 노동자의 안정적인 삶과 경제 사정, 최저임금을 지불해야 할 기업주들의 부담 능력 등을 골고루 감안해 결론 내린 것으로 안다"며 "정부는 노동자 처우 개선을 위해 다른 방안으로도 노력을 계속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국의 최저임금 수준에 대해선 "통계만 놓고 보면 높은 편은 아니다. 중위 임금이나 평균 임금 대비 OECD 회원국의 중간쯤 된다"며 "우려할만큼 높은 수준은 아니다"고 설명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2,414,000
    • -0.5%
    • 이더리움
    • 260,900
    • -1.54%
    • 리플
    • 379
    • -0.52%
    • 라이트코인
    • 115,100
    • -3.68%
    • 이오스
    • 4,719
    • -2.74%
    • 비트코인 캐시
    • 358,100
    • -4.17%
    • 스텔라루멘
    • 115
    • +3.6%
    • 트론
    • 31.1
    • +5.06%
    • 에이다
    • 89.4
    • -2.08%
    • 비트코인에스브이
    • 163,500
    • +4%
    • 모네로
    • 96,600
    • -1.72%
    • 대시
    • 155,000
    • +5.44%
    • 이더리움 클래식
    • 6,935
    • -2.11%
    • 92.2
    • -1.91%
    • 제트캐시
    • 98,100
    • -2.87%
    • 비체인
    • 7.49
    • +3.88%
    • 웨이브
    • 2,278
    • -1.25%
    • 베이직어텐션토큰
    • 295
    • +7.66%
    • 비트코인 골드
    • 28,700
    • -2.01%
    • 퀀텀
    • 3,663
    • +0.16%
    • 오미세고
    • 1,782
    • +0.39%
    • 체인링크
    • 4,431
    • +0.27%
    • 질리카
    • 16.7
    • +1.21%
    • 어거
    • 18,310
    • +2.1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