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미투온ㆍ아이두, 인플루언서 마케팅 플랫폼 앱 ‘셀레드’ 론칭

미투온은 자회사 아이두커뮤니케이션즈가 인플루언서 마케팅 플랫폼 모바일 앱 ‘셀레드(CELAD)’를 론칭했다고 5일 밝혔다.

‘셀레드(CELAD)’는 SNS를 중심으로 큰 영향력을 가진 인플루언서를 활용한 미디어 플랫폼이다. 인플루언서의 영향력을 이용하고 싶은 기업, 캠페인을 통해 영향력을 키우고 싶은 인플루언서는 누구나 ‘셀레드’를 이용할 수 있다. 기업은 빠르고 적합한 인플루언서 섭외와 캠페인 관리를, 인플루언서는 지속적인 캠페인 참여를 함으로써 리워드를 받을 수 있다.

리워드는 어플리케이션에서 실시간으로 금액 확인이 가능하며, 원하는 계좌로 1만 원부터 언제든 송금 받을 수 있다. 특히 수수료 정책을 모두 투명하게 공개해 기존 광고시장보다 인플루언서와 기업간의 신뢰성 향상에 초점을 맞췄고, 정확한 가이드에 따라 높은 퀄리티의 콘텐츠를 제작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셀레드’는 현재 애플 앱스토어와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다운로드 가능하며 유튜버, 인스타그래머, 블로거, 페이스북유저 등 한 번에 섭외가 가능하다. 기업들은 6월 한달간 론칭 이벤트를 통해 무료로 셀레드에서 인플루언서 모집을 지원받을 수 있다.

노영태 아이두커뮤니케이션즈 대표는 “셀러드는 수년간의 디지털 광고시장에 대한 연구 끝에 론칭한 결과물”이라며 “확산형 캠페인 공유, 광고 노출의 애드팝, 기업과 인플루언서 협업 시스템 등을 추가 오픈해 수익 창출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하반기에는 자체적으로 진행하고 있는 왕홍마케팅과 팬클럽 비즈니스를 접목할 것”이라며 “중국 인플루언서를 겨냥한 ‘셀레나 차이나’를 론칭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손창욱 미투온 대표는 “미투온은 자회사인 아이두커뮤니케이션즈와의 시너지를 극대화할 것”이라며 “게임사업을 넘어 차세대 인플루언서 마케팅 플랫폼 앱 '셀레드'를 통해 모바일 광고시장에서의 사업경쟁력을 강화해 나갈 것”일고 강조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2,615,000
    • +4.62%
    • 이더리움
    • 225,700
    • +1.71%
    • 리플
    • 324
    • +2.85%
    • 라이트코인
    • 90,300
    • +0.83%
    • 이오스
    • 4,350
    • +1.94%
    • 비트코인 캐시
    • 377,800
    • +1.42%
    • 스텔라루멘
    • 92.3
    • +1.76%
    • 트론
    • 21.4
    • +2.39%
    • 에이다
    • 69.7
    • +5.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64,100
    • +1.67%
    • 모네로
    • 100,400
    • +4.2%
    • 대시
    • 145,500
    • +2.6%
    • 이더리움 클래식
    • 6,705
    • +0.22%
    • 70.1
    • +2.48%
    • 제트캐시
    • 68,800
    • +1.25%
    • 비체인
    • 6
    • -2.75%
    • 웨이브
    • 1,900
    • +18.01%
    • 베이직어텐션토큰
    • 218
    • +0.46%
    • 비트코인 골드
    • 16,880
    • +2.24%
    • 퀀텀
    • 2,866
    • +3.09%
    • 오미세고
    • 1,419
    • +3.42%
    • 체인링크
    • 3,020
    • +1.3%
    • 질리카
    • 12.9
    • +2.38%
    • 어거
    • 13,810
    • +1.0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