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보안 강화 나서는 가상화폐 거래소… 빗썸·업비트 ISMS 인증

가상화폐(암호화폐) 거래소 빗썸과 코인원이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의 보안 인증 체계인 정보보호관리체계(ISMS) 인증을 획득하는 등 가상화폐 업계가 보안 향상이 속도를 내고 있다. 투자 규모가 커지면서 보안성에 대한 눈높이가 커지고 있다는 분석이다.

2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빗썸과 코인원은 지난달 31일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으로부터 정보보호관리체계(ISMS) 인증을 획득했다.

이로써 코빗과 업비트, 빗썸, 코인원 등 거래량 상위 주요 거래소들의 보안 기관 인증이 완료됐다. 이른바 '가상화폐 거래소 빅4' 이외에도 고팍스 ISMS 인증을 획득한 상태다.

ISMS 인증은 기업이 보안 위협으로부터 주요 정보자산을 보호하기 위한 정보보호 관리체계가 인증기준에 적합한지를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이 심사 후 기업 및 기관에게 부여하는 제도이다.

ISMS 인증은 관리과정 5개 분야, 정보보호 대책 13개 분야, 인증기준 104개 분야에 대한 적합성 평가를 모두 통과해야 하는 인증 과정이 요구된다.

ISMS 인증 의무 대상 기준은 정보통신서비스 부문 전년도 매출액 100억 원 이상, 전년도 직전 3개월간 일 평균 방문자 100만 명 이상이며, 가상화폐 거래소의 경우 4개 거래소가 인증 의무 대상에 포함된 바 있다.

최근 관련 업계에선 크고작은 거래소 해킹 사건이 연이어 발생하면서, 낮은 보안 수준이 도마위에 올랐다. 일일 거래량이 한때 코스닥 전체 거래량보다 높게 나오면서도, 서비스와 보안은 스타트업 수준에 머물러 있다는 지적이었다.

다만 보안 전문가들은 ISMS가 최소한의 보안 기준을 지키는지 만을 확인하는 것으로 해킹 위험성은 여전하다고 입을 모았다.

한 거래소는 "ISMS 획득이 해킹 위험이 없는 거래소라는 것을 의미하지 않는다"며 "자체적으로 보안 기술을 높혀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2,253,000
    • +0.99%
    • 이더리움
    • 229,000
    • +2.37%
    • 리플
    • 329
    • +3.13%
    • 라이트코인
    • 90,550
    • +4.74%
    • 이오스
    • 4,350
    • +3.69%
    • 비트코인 캐시
    • 369,300
    • +3.16%
    • 스텔라루멘
    • 98
    • +7.1%
    • 트론
    • 21.4
    • +5.42%
    • 에이다
    • 75.8
    • +4.5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60,100
    • +1.72%
    • 모네로
    • 98,400
    • +1.5%
    • 대시
    • 145,100
    • +4.01%
    • 이더리움 클래식
    • 8,265
    • +13.53%
    • 95.4
    • +16.34%
    • 제트캐시
    • 72,500
    • +2.98%
    • 비체인
    • 6.27
    • +6.27%
    • 웨이브
    • 2,080
    • +10.05%
    • 베이직어텐션토큰
    • 238
    • +15.53%
    • 비트코인 골드
    • 17,300
    • +4.85%
    • 퀀텀
    • 3,121
    • +4.91%
    • 오미세고
    • 1,464
    • +5.25%
    • 체인링크
    • 3,209
    • -1.05%
    • 질리카
    • 14.1
    • +10.16%
    • 어거
    • 18,310
    • +0.8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