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전참시’ 황광희, 제대 후 첫 통화 상대는 유재석+김태호 PD…무한도전 우정 ‘눈길’

(출처=MBC '전지적 참견 시점' 방송캡처)
(출처=MBC '전지적 참견 시점' 방송캡처)

황광희가 무한도전 멤버들에게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다.

22일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군대 전역 후 처음으로 활동에 나선 황광희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황광희는 가장 먼저 엄마에게 전화를 건 뒤 이어 유재석에게 전화를 걸었다. 유재석은 “전역하자마자 일자리를 얻은 걸 축하한다. 광희 걱정 많이 했는데 정말 다행이다. 매니저님에게도 잘해드려라”라고 충고했다.

다음 통화의 주인공은 무한도전의 김태호 PD였다. 황광희는 전화 통화 전 유난히 긴장하며 “김태호 PD님한테는 전화 전에 늘 떨린다. 내가 똑똑한 사람들 앞에선 좀 그런다”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황광희의 전화를 받은 김태호는 “오늘 다른 이슈가 없는 거 같다. 포털에 네 이름이 있더라 제대하는 날 운이 좋았다. 전참시에서 왜 모험을 택했냐”라고 놀리면서도 “욕심 덜 내고 너를 보여주면 될 것 같다. 이영자 씨 토끼와 거북이 강연 보았냐. 너는 네 갈 길 가고 남과 경쟁하지 말아라”라고 충고했다.

다음으로 전화를 받은 박명수는 받자마자 애정 넘치는 욕을 해 웃음을 안기기도 했다.

한은수 객원기자 online@etoday.co.kr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2,062,000
    • +0.14%
    • 이더리움
    • 238,000
    • +5.54%
    • 리플
    • 325
    • +6.21%
    • 라이트코인
    • 86,400
    • +3.91%
    • 이오스
    • 4,825
    • +1.58%
    • 비트코인 캐시
    • 370,900
    • +3.2%
    • 스텔라루멘
    • 87.2
    • +2.59%
    • 트론
    • 19.2
    • +4.92%
    • 에이다
    • 69.4
    • +2.51%
    • 비트코인에스브이
    • 142,400
    • +1.42%
    • 모네로
    • 81,700
    • +1.11%
    • 대시
    • 107,300
    • +1.61%
    • 이더리움 클래식
    • 7,385
    • +1.51%
    • 83.1
    • -1.07%
    • 제트캐시
    • 62,350
    • +1.96%
    • 비체인
    • 5.56
    • -0.89%
    • 웨이브
    • 2,008
    • +1.16%
    • 베이직어텐션토큰
    • 213
    • +3.9%
    • 비트코인 골드
    • 13,180
    • +0.92%
    • 퀀텀
    • 2,679
    • +2.13%
    • 오미세고
    • 1,281
    • +3.64%
    • 체인링크
    • 1,884
    • +1.56%
    • 질리카
    • 12.1
    • +5.22%
    • 어거
    • 12,410
    • +0.8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