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이에스브이 “헬스케어 로봇 ‘필로’, 글로벌 기업 투자유치”

이에스브이는 지난해 공동연구개발 계약을 맺고 국내 독점 판매권을 취득한 헬스케어 로봇 ‘필로(Pillo)’가 글로벌 공구 제조사인 스탠리블랙앤데커로부터 100만 달러(한화 약 11억 원 규모) 투자를 받았다고 22일 밝혔다.

스탠리블랙앤데커는 1910년 미국에 설립된 전기 및 가정 공구 등을 전문적으로 생산하는 회사다.

이에스브이 관계자는 “스탠리브랙앤데커가 이례적으로 인공지능(AI) 헬스케어 분야 투자에 나섰다”며 “이는 필로가 미래 산업에서 성장 가능성 큰 분야를 다루면서 경쟁력 높은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다고 판단한 것”이라고 말했다.

필로는 지난 5월 프랑스 파리에서 열린 세계 스타트업이 한자리에 모인 '비바 테크놀로지 2018'에서 기술력을 인정받아 혁신기업으로 선정됐다. 현재 전시 주최 측과 파일럿 프로그램을 진행 논의를 진행하고 있으며 여러 기업의 러브콜을 받고 있다.

필로는 이번 투자금액을 바탕으로 하반기에 신제품을 정상적으로 출시할 수 있도록 집중할 예정이다. 현재는 인공지능 및 음성 기술 결합을 위해 음성인식 기업 오르비타와 손잡고 알고리즘을 강화 중이다. 아울러 최근 필로와 연동할 수 있는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개발도 완료하고 미국 앱스토어 시장에 도전장을 내밀었다. 해당 애플리케이션은 약물복용 시점을 알려주는 기능이 있으며, 향후 필로 뿐 아니라 간호사 및 간병인 간 커뮤니케이션을 돕도록 업그레이드될 예정이다.

회사 관계자는 “인공지능 헬스케어 로봇 필로가 본격적으로 알려지면서 글로벌 대기업으로부터 사업 및 투자 제안이 이어지고 있다”며 “최근 바이오 신사업 진출을 선언한 이에스브이의 사업 연계성도 고려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이에스브이는 지난해 필로와 40만 달러(5억7000만원) 규모의 공동 연구·개발 계약을 맺고 필로의 국내 독점 판매권을 취득한 바 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