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 코스피 2,538.57
    ▲ 1.42 +0.06%
    코스닥 799.44
    ▲ 2.64 +0.33%

[스탁리포트] 19일, 코스피 외국인 순매수 기관·개인 매도, 코스닥 외국인 순매수 개인·기관 매도 마감

[이투데이 e2BOT 기자]

19일 코스피시장은 외국인의 매수세 확대에 상승 마감 했으며, 코스닥시장은 외국인의 매수세에 동반 상승 했다.

코스피시장의 투자자 별 매매동향을 살펴보면 외국인만 홀로 매수 포지션을 취했으며 기관과 개인은 동반 매도하며 지수 상승을 방해하는 모습을 보였다.

외국인은 407억 원을 순매수했으며 기관은 261억 원을, 개인은 669억 원을 각각 순매도 했다.

한편, 코스닥시장에선 외국인이 532억 원을 순매수했으며 개인은 144억 원을, 기관은 274억 원을 각각 순매도 했다.

외환시장에선 원달러 환율이 1127원(-0.42%)으로 하락했으며, 일본 엔화는 1013원(-1.08%), 중국 위안화는 164원(-0.47%)으로 마감했다.

[코스피 투자자별 매매동향]

외국인 +407억 원 / 기관 -261억 원 / 개인 -669억 원

[코스닥 투자자별 매매동향]

외국인 +532억 원 / 개인 -144억 원 / 기관 -274억 원

[오늘의 상∙하한가]

상한가: 행남생활건강(+29.96%), 한국종합기술(+29.9%)

[눈에 띄는 테마]

상승 테마: 전선(+3.65%), 패션(+2.51%), 정보보안(+1.8%), (+1.76%), PCB생산(+1.74%)

하락 테마: 탄소 배출권(-0.49%), 여행·관광(-0.43%), 타이어(-0.31%), 카지노(-0.25%), 풍력에너지(-0.18%)

[주요종목]

상승 종목: 큐로홀딩스(+20.45%), 대원전선(+17.76%), 큐로컴(+14.79%), 동양네트웍스(+14.5%), 지엔코(+13.71%), 수성(+13.08%), 진흥기업2우B(+12.55%), 서연탑메탈(+12.01%), 에스마크(+11.64%), 한라IMS(+11.03%)

하락 종목: 일성건설2우B(-14.93%), 삼부토건(-14.5%), 신한(-11.42%), 에치디프로(-9.04%), 동원시스템즈우(-7.06%), 아미코젠(-7%), 코이즈(-6.44%), 경동도시가스(-5.99%), 씨케이에이치(-5.72%), 필룩스(-5.69%)

[코스피 기관 순매수 업종]

서비스업 435.82억 원, 화학 294.23억 원, 유통업 226.67억 원, 철강및금속 177.47억 원, 운수장비 141.93억 원

[코스피 기관 순매도 업종]

전기·전자 -1,059.40억 원, 제조업 -341.24억 원, 기계 -52.20억 원, 운수창고 -35.96억 원, 은행 -33.44억 원

[코스피 외인 순매수 업종]

운수장비 1,390.34억 원, 유통업 334.70억 원, 통신업 201.93억 원, 금융업 159.23억 원, 증권 130.91억 원

[코스피 외인 순매도 업종]

전기·전자 -1,451.58억 원, 서비스업 -222.96억 원, 제조업 -183.55억 원, 의약품 -75.05억 원, 화학 -52.92억 원

[코스닥 기관 순매수 업종]

반도체 28.90억 원, 디지털컨텐츠 23.58억 원, 화학 13.03억 원, 일반전기전자 7.30억 원, 금융 1.55억 원

[코스닥 기관 순매도 업종]

제조 -149.52억 원, 코스닥 IT 지수 -86.70억 원, 기계·장비 -64.78억 원, 방송서비스 -53.32억 원, 통신방송서비스 -52.53억 원

[코스닥 외인 순매수 업종]

코스닥 IT 지수 308.89억 원, 인터넷 291.37억 원, IT S/W & SVC 265.55억 원, 제조 215.48억 원, 제약 114.88억 원

[코스닥 외인 순매도 업종]

디지털컨텐츠 -38.37억 원, 화학 -8.65억 원, 통신장비 -6.66억 원, 소프트웨어 -5.16억 원, 건설 -0.92억 원

[이 기사는 이투데이에서 개발한 알고리즘 기반 로봇 기자인 e2BOT이 실시간으로 작성했습니다. 기사관련 문의 - e2bot@etoday.co.kr]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