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문재인 의원 “남북한 ‘한반도 그랜드 디자인’ 필요해”

입력 2013-11-21 15:48

민주당 문재인 의원은 경색된 남북관계와 관련 “남북한이 작은 그림을 놓고 자존심을 세우는 기 싸움을 끝내고 한반도에 큰 그림을 그릴 때”라고 말했다.

문 의원은 이날 부산 해운대구 누리마루 APEC하우스에서 열린 ‘한겨레-부산 국제 심포지엄’ 축사에서 “남북관계도 한반도를 넘어 동북아시아의 평화와 협력이라는 큰 틀 속에서 구상하고 추진해 나갈 때가 됐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문 의원은 “남북간 평화와 협력을 기반으로 우리 경제를 북방경제와 대륙경제로 확장해 나가는 ‘한반도 그랜드 디자인’이 필요하다”며 “미국과 중국에 한반도의 운명을 맡겨 놓을 게 아니라 우리가 동북아시아 평화와 번영의 새로운 질서를 주도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부산에서 시작한 항로가 북한 나진, 선봉을 거쳐 북극해를 통해 유럽으로 갈 수 있도록 북극항로를 선도적으로 개척할 필요가 있다”며 “이를 위해 한국해양과학기술원과 함께 극지연구소까지 부산으로 이전하는 게 바람직하다”고 지적했다.

문 의원은 동남권 신공항에 대해 “부산 신항과 철도와 연계해 물류체계에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는 방향으로 입지가 결정되는 것이 중요하다”고 언급했다.

그는 또 “조선, 해양 플랜트, 해운 산업의 지속적 성장을 위해 선박금융 전문기관 설립이 반드시 필요한데 정부안인 해양종합금융센터로는 부족하다는 게 중론”이라면서 “박근혜 대통령의 공약인 선박금융공사 설립이 어렵다며 “정부가 다른 대안을 모색해 제시해야 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6,344,000
    • -4.71%
    • 이더리움
    • 1,786,000
    • -3.51%
    • 리플
    • 516.7
    • -0.5%
    • 라이트코인
    • 210,900
    • -3.61%
    • 이오스
    • 4,330
    • -3.56%
    • 비트코인 캐시
    • 588,500
    • -5.39%
    • 스텔라루멘
    • 470.6
    • -4.35%
    • 트론
    • 58.29
    • +4.16%
    • 에이다
    • 1,316
    • -7.26%
    • 비트코인에스브이
    • 212,200
    • -2.84%
    • 대시
    • 246,600
    • -6.2%
    • 이더리움 클래식
    • 12,900
    • -2.12%
    • 830.9
    • -7.56%
    • 제트캐시
    • 140,600
    • -3.1%
    • 비체인
    • 58.22
    • +6.71%
    • 웨이브
    • 10,890
    • -3.29%
    • 베이직어텐션토큰
    • 825.2
    • +6.46%
    • 비트코인 골드
    • 31,550
    • -8.07%
    • 퀀텀
    • 6,420
    • +3.38%
    • 오미세고
    • 5,425
    • -3.13%
    • 체인링크
    • 33,070
    • -5.16%
    • 질리카
    • 138.6
    • -1.28%
    • 어거
    • 33,550
    • -1.4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