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미국서 학비 비싼 대학 ‘톱10’

입력 2013-08-23 14:52

사라로렌스대학이 미국에서 가장 학비가 비싼 대학으로 선정됐다고 22일(현지시간) CBS머니워치가 미국의 고등교육 전문 잡지 ‘더 크로니클 오브 하이어 에듀케이션’을 인용해 보도했다.

더 크로니클 오브 하이어 에듀케이션은 미국 전역의 149개 대학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이 같은 결과를 얻었다고 밝혔다. 잡지는 미국 대학생들이 한 해에만 등록금과 숙식비용으로 최소 5만 달러(약 5597만원)를 내고 있다고 전했다.

학비가 가장 비싼 대학은 뉴욕주 브롱스빌의 사라로렌스대학으로 미국 대학 중에서 유일하게 6만 달러가 넘어 1위에 선정됐다. 이 대학은 2012년에서 2013년 사이 1년 등록금과 숙식 비용을 포함한 총 학비가 6만1236달러(약 6840만원)인 것으로 집계됐다.

2위는 뉴욕대학교(NYU)로 같은 기간 학비는 5만9337달러로집계됐다. 특히 NYU는 교육비가 가장 비싼 대학을 선정할 때 빠지지 않는 대학이라고 CBS머니워치는 소개했다.

3위는 하비머드대학으로 지난 1년 학비가 5만8913달러를 기록해 3위에 선정됐다. 캘리포니아주 클레어몬트에 소재한 이 대학은 교양학문과 공학을 접목한 교육으로 유명하다.

미국 명문 아이비리그 대학 중 하나인 컬럼비아대학교는 1년 학비가 5만8742달러로 4위를 기록했다.

코네티컷에 있는 인문학 대학 웨슬리안대학교와 캘리포니아 클레어몬트의 클레어몬트메케나대학은 각각 5만8502달러, 5만8065달러로 5~6위를 차지했다.

이밖에 다트머스대학과 파슨스디자인스쿨 존스호킨스대학교 시카고대학교도 학비가 비싼 대학 ‘톱10’에 이름을 올렸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1,556,000
    • +1.67%
    • 이더리움
    • 293,200
    • +10.31%
    • 리플
    • 247.1
    • +3.82%
    • 라이트코인
    • 56,950
    • +6.25%
    • 이오스
    • 3,304
    • +4.92%
    • 비트코인 캐시
    • 301,300
    • +4.91%
    • 스텔라루멘
    • 85.48
    • +4.74%
    • 트론
    • 19.44
    • +7.4%
    • 에이다
    • 91.5
    • +17.93%
    • 비트코인에스브이
    • 242,600
    • +6.45%
    • 모네로
    • 80,350
    • +1.32%
    • 대시
    • 94,450
    • +5.95%
    • 이더리움 클래식
    • 8,915
    • +2.71%
    • 51.1
    • +2.92%
    • 제트캐시
    • 65,400
    • +16.68%
    • 비체인
    • 7.247
    • +8.46%
    • 웨이브
    • 1,329
    • +1.45%
    • 베이직어텐션토큰
    • 261.6
    • +3.81%
    • 비트코인 골드
    • 11,360
    • +3.65%
    • 퀀텀
    • 2,127
    • +5.14%
    • 오미세고
    • 1,883
    • -2.59%
    • 체인링크
    • 4,960
    • +3.59%
    • 질리카
    • 16.5
    • +7.14%
    • 어거
    • 15,940
    • +3.3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