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메이드, 1분기 매출 전년比 72% 증가한 1613억…‘나이트크로우 글로벌’ 효과

입력 2024-05-07 16:55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매출 전분기 대비 38% 증가…나이트크로우 글로벌 견인
전년동기ㆍ전분기 대비 적자폭 감소…당기순손실 589억

(사진제공=위메이드 )
(사진제공=위메이드 )

위메이드가 올해 1분기 매출액이 약 1613억 원을 기록했다고 7일 밝혔다.

위메이드의 2024년 1분기 매출은 한국채택국제회계기준(K-IFRS)적용 연결 재무제표 기준 전년동기대비 약 72%, 전분기 대비 약 38% 증가한 1613억 원으로 집계됐다.

위메이드에 따르면 이번 매출액 증가는 올해 3월 170개국에 출시한 ‘나이트크로우’ 글로벌(블록체인 버전)이 견인했다. 특히 나이트크로우 글로벌은 출시 후 3일 만에 매출 1000만 달러 달성, 최고 동시접속자수 40만 명 돌파 등을 기록하며, 전분기 대비 해외 매출을 약 334% 증가시킨 것으로 나타났다.

위메이드 측은 올해 사업 최적화를 통해 내실을 다지고 기업구조를 탄탄히 구축하는 등 시장 경쟁력 강화에 집중한다는 계획이다.

또한 △나이트 크로우 글로벌의 안정적 서비스 △하반기 출시 예정인 신작 MMORPG(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레전드 오브 이미르’ 등 완성도 높은 신작 개발 △블록체인 메인넷 위믹스 3.0 기반 지속 성장을 위한 전략적 사업 추진에 속도를 낸다는 방침이다.

블록체인 게임 플랫폼 위믹스 플레이 역시 우수한 개발력과 서비스 운영 능력을 갖춘 국내외 게임 개발사를 중심으로 꾸준히 온보딩 계약을 진행할 예정이라는 게 위메이드 측 설명이다.

한편, 위메이드맥스는 올해 1분기 매출액 약 173억 원, 영업손실 약 14억 원, 당기순손실 약 1억 원을 기록했다. 위메이드맥스는 현재 MMORPG, 서브컬쳐, 방치형 RPG, 캐주얼 등 신작 모바일 게임 10종 이상을 개발하고 있다. 올해는 장르 다변화를 통한 차별화된 IP(지식재산권) 및 성장 동력 확보에 적극 나선다는 계획이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유하영의 금융TMI] 새마을금고·저축은행, 한국은행과 RP 거래…무엇이 좋은가요?
  • 경제활동 안 하는 대졸자 405만 명 역대 최대…취업해도 단기일자리 비중↑
  • 속보 검찰, 어제 김건희 여사 정부 보안청사서 ‘비공개 대면조사’
  • 단독 野, 육아휴직급여 '상한선' 폐지 추진
  • "DSR 강화 전에 '막차' 타자" 5대 銀 가계대출, 한 달 새 3조6000억 늘어
  • 미국 빅테크 2분기 실적 발표 임박...‘거품 논란·트럼프 리스크’에 주가 안갯속
  • 시청률로 본 프로야구 10개 구단 인기 순위는? [그래픽 스토리]
  • "귀신보다 무서워요"…'심야괴담회' 속 그 장면, 사람이 아니었다 [이슈크래커]
  • 오늘의 상승종목

  • 07.19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4,053,000
    • +0.66%
    • 이더리움
    • 4,914,000
    • +0.24%
    • 비트코인 캐시
    • 551,000
    • +0.92%
    • 리플
    • 819
    • -0.85%
    • 솔라나
    • 243,200
    • +3.05%
    • 에이다
    • 606
    • +0.17%
    • 이오스
    • 851
    • +0.47%
    • 트론
    • 189
    • +0%
    • 스텔라루멘
    • 146
    • -0.68%
    • 비트코인에스브이
    • 65,800
    • -0.15%
    • 체인링크
    • 20,170
    • +3.17%
    • 샌드박스
    • 483
    • +0.8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