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위아, 1분기 영업익 598억…전년 比 17.3% 증가

입력 2024-04-30 13:31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현대위아, 30일 올해 1분기 실적 발표
매출액 2조1416억 원·영업익 598억 원
사업 대부분 영역에서 판매 늘며 호조

▲경상남도 창원시에 위치한 현대위아 본사 전경. (사진제공=현대위아)
▲경상남도 창원시에 위치한 현대위아 본사 전경. (사진제공=현대위아)

현대위아가 30일 공시를 통해 올해 1분기 잠정실적을 발표했다.

현대위아는 올 1분기 매출액 2조1416억 원, 영업이익 598억 원을 기록했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액은 2.2%, 영업이익은 17.3% 늘었다. 당기순이익은 367억 원으로 176.1% 상승했다.

사업 부문별로는 모빌리티 부문 매출액이 1조9821억 원, 영업이익 538억 원을 기록해 실적을 견인했다. 전년 동기 대비 1.8%, 18.8% 늘어난 실적이다. 공작·특수 부문은 매출액 1595억 원, 영업이익 60억 원을 기록해 각각 8%, 7.1% 상승했다.

매출액과 영업이익 증가는 차량부품과 모빌리티 솔루션, 방위산업 등 회사 사업 대부분 영역에서 판매가 늘어난 덕분이다. 영업이익 역시 매출 증대와 함께 환율 상승 효과로 크게 늘었다.

현대위아 관계자는 “구체적으로 사륜구동과 등속조인트가 지속적인 호조를 보인 가운데 엔진 매출이 증가했고 협동로봇·주차로봇 및 공장자동화 부문인 ‘모빌리티 솔루션’ 분야의 매출도 대폭 증가했다”며 “아울러 방위산업 부문 수출이 크게 늘어나면서 실적을 개선할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한편 현대위아는 올해 매출과 영업이익 모두 지속적으로 성장할 것으로 보고 있다. 모빌리티 부품과 솔루션 분야에서 모두 외형적 확대가 일어날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방산 수출도 지속적으로 늘어날 것으로 기대되기 때문이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MZ세대, 최대 관심사도 스트레스 이유도 '돈' [데이터클립]
  • 한동훈·나경원·원희룡 릴레이 출사표…국민의힘 전당대회 '관전 포인트'는? [이슈크래커]
  • 단독 구광모도 픽한 ‘휴머노이드’…LG, ‘이노베이션 카운슬’서 집중 논의
  • [파리올림픽 1개월 앞] 2024 파리올림픽의 경제학
  • 단독 영화-OTT 경계 모호…'영상물'·'영상콘텐츠'로 개념 확장한다
  • “호텔 서비스 이식”…‘큰 손’ 시간 점유 신세계百 강남점(르포) [진화하는 백화점]
  • 꼴찌의 반란…AI 지각생 애플·카카오 서비스로 승부수
  • 거세지는 해외 투기자본 습격… ‘경영권 방패’ 입법 서둘러야 [쓰나미 막을 뚝, 포이즌필]①
  • 오늘의 상승종목

  • 06.24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5,083,000
    • -5.4%
    • 이더리움
    • 4,749,000
    • -1.72%
    • 비트코인 캐시
    • 502,000
    • -7.29%
    • 리플
    • 669
    • -1.47%
    • 솔라나
    • 185,800
    • +1.36%
    • 에이다
    • 534
    • -1.48%
    • 이오스
    • 802
    • +0.63%
    • 트론
    • 168
    • +0%
    • 스텔라루멘
    • 126
    • -1.56%
    • 비트코인에스브이
    • 62,200
    • -3.86%
    • 체인링크
    • 19,100
    • +1.06%
    • 샌드박스
    • 462
    • +1.3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