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베링거인겔하임동물약품, 세계 수의사의 날 기념 ‘고잉 비욘드’ 캠페인

입력 2024-04-29 09:56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수의사 51.1% “수의업의 가치 및 육체적∙정신적 노고가 과소평가 된다”느껴

▲한국베링거인겔하임동물약품이 27일 세계 수의사의 날을 맞아 수의업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는 ‘고잉 비욘드(Going Beyond)’ 캠페인을 진행하고 기념 사진을 촬영 중이다. (사진제공=한국베링거인겔하임동물약품)
▲한국베링거인겔하임동물약품이 27일 세계 수의사의 날을 맞아 수의업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는 ‘고잉 비욘드(Going Beyond)’ 캠페인을 진행하고 기념 사진을 촬영 중이다. (사진제공=한국베링거인겔하임동물약품)

한국베링거인겔하임동물약품이 27일 세계 수의사의 날을 맞아 수의업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는 ‘고잉 비욘드(Going Beyond)’ 캠페인을 진행했다고 29일 밝혔다.

매년 4월 마지막 주 토요일은 세계수의사회(WVA)가 동물, 사람, 환경을 위해 노력하는 수의사들의 공헌을 기념해 지정한 세계 수의사의 날이다. 고잉 비욘드 캠페인은 베링거인겔하임 글로벌에서 동물 건강 증진을 실현하고자 헌신하는 수의사들의 노고를 조명하고, 이에 대한 대중 인식을 높이고자 기획했다.

한국베링거인겔하임동물약품은 글로벌 캠페인의 일환으로 건강한 사회 구현을 위해 노력하는 수의사의 책임과 가치를 되돌아보고, 수의업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는 다양한 온·오프라인 활동을 전개했다.

한국베링거인겔하임 임직원을 대상으로 진행된 사내행사에서는 자사에서 진행한 수의사 대상 인식조사 데이터가 공유됐다. 베링거인겔하임 글로벌과 영국 시장조사 기관 Kynetec이 공동 진행한 이번 설문조사는 글로벌 6개국(브라질, 프랑스, 독일, 일본, 영국, 미국) 수의사 1100여 명이 참여했다.

조사 결과 전체 응답자 중 자신의 직업이 동물 보호자로부터 인정받고 있다는 답변은 절반 이하(48.9%)에 불과했다. 반려동물 수의사 57%는 직업적 특성으로 인해 수반되는 정신적 어려움과 스트레스에 대해 충분히 이해받지 못한다고 답변했다. 농장동물 수의사에게서도 28.1%가 특수한 업무 환경에서 발생하는 체력적 어려움에 대해 과소평가되고 있는 것 같다고 응답했다. 최근 동물 건강에 대한 사회적 중요도는 높아지는 반면, 수의사에 대한 사회적 인식은 상대적으로 낮은 것으로 풀이된다.

행사에 참여한 한국베링거인겔하임 임직원들은 고잉 비욘드 캠페인 영상을 함께 시청하며 수의사의 사회적 역할과 가치를 되짚어보는 시간을 가졌다. 영상에는 새벽부터 해 질 녘까지 동물과 함께 울고 웃으며, 동물 건강을 위해 최전선에서 애쓰고 있는 실제 수의사들의 모습이 담겼다. 해당 영상은 베링거인겔하임 글로벌 홈페이지에 선공개 되며,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링크드인 등 주요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서도 공유될 예정이다.

서승원 한국베링거인겔하임동물약품 사장은 “인간과 동물의 삶은 깊고 다양하게 연결되어 있기에 동물이 건강할 때 사람도 더욱 건강할 수 있다”라며 “한국베링거인겔하임동물약품은 앞으로도 전국의 수의사분들과 동물 건강 증진을 위한 여정에 함께하며, 이에 대한 지원과 노력을 이어갈 것”이라고 전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김진경·김승규 결혼식…손흥민·김민재·황희찬 등 국가대표 총출동
  • 푸바오 신랑감 후보…옆집오빠 허허 vs 거지왕자 위안멍 [해시태그]
  • 단독 용역업체가 수익금 관리?…한국콘텐츠진흥원 '부외현금' 관행 적발
  • 게임 맛집 슈퍼셀의 야심작 '스쿼드 버스터즈'…"간단한데 맛있다"[mG픽]
  • 의료 파업, 국민 77.3%가 반대…"원인은 의사 기득권 지키기" [데이터클립]
  • 야수 전원 출전한 '최강야구'…대구고 2차전 콜드승 쾌거
  • 연돈볼카츠 점주들 "월 3000만 원 예상 매출 허위" vs 더본코리아 "사실과 달라"
  • 단독 “호봉제 폐지”…현대차, 연구·일반직 임금체계 개편 재추진
  • 오늘의 상승종목

  • 06.18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1,820,000
    • -0.33%
    • 이더리움
    • 4,783,000
    • -3.37%
    • 비트코인 캐시
    • 534,000
    • -8.48%
    • 리플
    • 694
    • -1.7%
    • 솔라나
    • 191,800
    • -4.91%
    • 에이다
    • 523
    • -8.08%
    • 이오스
    • 775
    • -11.53%
    • 트론
    • 163
    • -1.21%
    • 스텔라루멘
    • 127
    • -7.3%
    • 비트코인에스브이
    • 60,150
    • -9.96%
    • 체인링크
    • 19,010
    • -5.56%
    • 샌드박스
    • 436
    • -11.5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