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 한복판서 20대 女 BJ 납치한 40대 남…도주 나흘 만에 체포

입력 2024-04-19 23:31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게티이미지뱅크)
▲(게티이미지뱅크)

강남 한복판에서 20대 여성을 납치하고 2000여만 원을 갈취한 남성이 체포됐다.

19일 서울 강남경찰서는 특수강도상해로 40대 남성 A씨를 체포해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A씨는 지난 14일 오후 6시경 서울 강남구 역삼동의 한 거리에서 피해자 여성 B씨(20대)를 강제로 차에 태워 납치한 혐의를 받는다. 또한 B씨를 흉기 등으로 위협하고 협박해 2100만원을 강제로 송금하게 한 혐의도 받는다.

당시 A씨는 “선물을 주고 싶다”라며 B씨를 불러낸 뒤 사인 요청을 했고, B씨가 사인하는 사이 준비한 차량에 강제로 태워 얼굴 등을 무차별 폭행을 가했다. 이 과정에서 B씨는 코뼈 골절 등 부상을 입었다.

B씨는 A씨가 차에서 잠시 내린 틈을 타 차 밖으로 탈출해 인근 상점에서 경찰에 신고했다. 하지만 A씨는 현장을 벗어나 KTX를 이용해 부산으로 도주했다.

이후 경찰은 체포 영장을 발부받아 범행 나흘 만인 전날 오후 8시 20분쯤 대전에 있는 A씨 부모의 집에서 A씨를 검거했다.

피해자 B씨는 인터넷방송 진행자로, A씨는 온라인상에서 B씨의 업무를 도와주던 매니저였지만 직접 아는 사이는 아닌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A씨에 대한 조사가 마무리되는 대로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2024 파리올림픽' 한국 대표팀이 써내려갈 반전 드라마 [이슈크래커]
  • 변우석 논란 아직인데 또…'과잉 경호', 왜 하필 '공항'일까? [이슈크래커]
  • 상반기 매출 2兆 돌파…삼성바이오로직스, 또 신기록
  • 강경준, 불륜 의혹에 사과…"오해 또한 내 부덕함에서 시작"
  • 티몬, 여행사에 못 준돈 수백억…신용카드 결제도 중단
  • 무속인과 논의 후 뉴진스 강탈 보도…민희진 측 "불법 행위 법적 대응"
  • 단독 한국투자증권, 2000억 규모 ‘1호 PF 펀드’ 만든다
  • 단독 팔 때만 ‘스마트홈’ 더 쓰려면 ‘돈 내라’…아이파크 스마트앱 일방적 중단에 입주민 ‘황당’
  • 오늘의 상승종목

  • 07.24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3,362,000
    • -0.43%
    • 이더리움
    • 4,802,000
    • -1.52%
    • 비트코인 캐시
    • 521,500
    • -2.43%
    • 리플
    • 879
    • +4.39%
    • 솔라나
    • 253,000
    • +1.85%
    • 에이다
    • 584
    • -0.85%
    • 이오스
    • 847
    • +2.17%
    • 트론
    • 187
    • +0.54%
    • 스텔라루멘
    • 147
    • +2.8%
    • 비트코인에스브이
    • 63,200
    • -0.71%
    • 체인링크
    • 19,440
    • -0.15%
    • 샌드박스
    • 462
    • -0.4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