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뉴욕증시 무버] 전망치 바뀐 램웨스턴 19%↓…리바이스 본사 12.38%↑

입력 2024-04-05 09:12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램웨스턴 주가 추이. 출처 마켓워치
▲램웨스턴 주가 추이. 출처 마켓워치
4일(현지시간) 뉴욕증시에서 주목할 만한 종목은 램웨스턴, 리바이 스트라우스, 어드밴스트 마이크로 디바이시스(AMD) 등이다.

냉동 감자 제품 제조사 램웨스턴 주가는 19% 이상 급락했다. 3분기 실적이 월가의 예상치를 밑돈 데다가 연간 수익 및 매출 전망치를 하향 조정했기 때문이다.

이 회사는 “북미에서 새로운 전사적 자원 관리 시스템을 구현하기 위한 1년간의 노력이 고객 주문을 이행하는 데 방해가 됐고, 분기 실적에 예상보다 더 부정적인 영향을 미쳤다”고 말했다.

리바이스 청바지로 잘 알려진 기업 리바이 스트라우스 주가는 연간 실적 전망치를 상향하면서 12.38% 급등했다. 리바이 스트라우스는 이날 2024년 회계연도 조정 주당 순이익 전망치를 기존 1.15~1.25달러 범위에서 1.17~1.27달러로 높여 잡았다.

CNBC 방송은 “이 청바지 제조업체는 비용을 절감하고 효율성을 높일 수 있는 분야를 찾고 프로모션에 덜 집중함으로써 수익을 높이고 있다”며 “리바이스는 또한 이윤이 낮은 백화점 대신 온라인과 자체 매장을 통해 기록적인 판매량을 보인다”고 짚었다.

AMD 주가는 8.26% 급락했다. 올해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가 금리 인하에 나서지 않을 수 있는 관측이 제기되면서 반도체주가 직격탄을 맞았다.

닐 카시카리 미니애폴리스 연은 총재는 이날 대담에서 “인플레이션이 제자리걸음을 계속하면 금리 인하 필요성에 의문이 생긴다”고 발언했다. 이어 올해 1~2월 물가 지표에 대해 “계속 하락하기보다는 횡보했으며, 조금 우려스러웠다”고 짚었다.

반도체 기업 주가를 모은 필라델피아 반도체지수는 전장 대비 3.01% 떨어진 4756.07포인트를 기록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우리나라서 썩 꺼져"…관광객에 물총 쏘는 '이 나라', 남 일 아니다? [이슈크래커]
  • “언니 대체 왜 그래요”…조현아 ‘줄게’ 사태 [요즘, 이거]
  • '혼돈의 미 대선'에 쭉쭉 오르는 비트코인…6만8000달러 돌파 [Bit코인]
  • [종합] 미국 대선구도 급변...바이든, 사퇴압박에 재선 포기
  • 웨어러블 헬스케어 기기 각축전…‘반지의 제왕’은 삼성?
  • '학전' 김민기 대표 별세…'아침이슬' 등 명곡 남긴 예술인
  • [중앙은행 게임체인저 AI] 파월 대신 챗GPT가?...“금리 결정 인간 몫이나 예측은 가능”
  • 입주물량 매년 10만 가구씩 '뚝뚝'…착공 실적은 역대 최저 수준[부동산시장 3대 절벽이 온다①]
  • 오늘의 상승종목

  • 07.22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4,400,000
    • +0.45%
    • 이더리움
    • 4,890,000
    • -0.47%
    • 비트코인 캐시
    • 543,500
    • -2.07%
    • 리플
    • 846
    • +2.05%
    • 솔라나
    • 252,000
    • +3.96%
    • 에이다
    • 611
    • +0.49%
    • 이오스
    • 831
    • -2.58%
    • 트론
    • 190
    • +1.06%
    • 스텔라루멘
    • 146
    • -0.68%
    • 비트코인에스브이
    • 64,300
    • -2.13%
    • 체인링크
    • 19,960
    • -0.4%
    • 샌드박스
    • 470
    • -2.8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