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담어학원, 전국 브랜치에서 입학시험 진행 중... 신입생 모집

입력 2024-02-19 13:05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청담어학원 제공
▲청담어학원 제공

크레버스(CREVERSE, 대표이사 이동훈) 영어 브랜드 청담어학원이 봄학기 개강을 앞두고 신입생 모집을 위해 전국 브랜치에서 입학시험을 진행 중이라고 19일 밝혔다.

청담어학원은 인문과 역사•기술•과학•사회와 관련된 다양한 주제를 다루는 자체 제작한 콘텐츠와 프로젝트 활동을 통해 사고력을 기반으로 한 업계 최고의 ESL 수업을 제공한다. 미국 Top 50 대학 출신의 원어민들로 구성된 강사진은 100% ESL 영어 몰입 학습 환경과 최선의 학업 성취도를 이끌어낸다. 프로젝트 기반 학습(PBL)은 학교 수행평가와 논•서술형 평가에도 도움을 주기 때문에 청담어학원 출신들이 국제중, 특목고 입시뿐만 아니라 국내 대학 입시와 해외유학에서도 우수한 결과로 이를 증명했다.

현재 미국 회계사인 강다흔 씨는 중학교 3년 동안 청담어학원을 다녔다. 원어민 강사가 모든 수업을 진행하는 환경이 좋았다는 강씨는 수능 영어나 중등 내신 준비를 따로 할 필요가 없었고, Master 과정까지 완료하여 얻은 영어 실력 덕분에 다양한 진로 선택 기회가 항상 많았다는 점을 청담어학원에서 얻은 가장 큰 소득으로 꼽는다.

청담어학원은 레벨이 올라갈수록 성취 목표가 높아진다. Mega~Tera 레벨에서는 영어 4대 영역(읽기, 듣기, 말하기, 쓰기)의 기본기를 다져 국내 중등 영어 교과 수준을 완성할 수 있다. Bridge~Birdie 레벨에서는 영어 4대 영역을 통한 아카데믹 스킬을 습득하여 국내 고등 교과 수준을 뛰어넘는 역량을 키울 수 있다.

Eagle~Albatross+레벨은 수능 영어 1등급은 물론 미국 대학 진학이 가능한 영어 능력을 갖추게 되며, 최고 레벨인 Master 과정에 도달하면 iBT 100점 이상, 즉, 최상위권 미국 대학에서 수학할 수 있는 어학능력과 사고력을 갖추게 된다.

크레버스(구 청담러닝)는 2005년 교육업계 최초로 오프라인 학원 학습과 연계된 온라인 학습(블렌디드러닝)을 도입하여 지속적으로 다양한 진화를 거듭해 왔다. 올해에도 역시 업그레이드된 온라인 학습 오가닉 러닝을 선보인다.

오가닉 러닝은 유형별 글쓰기 학습을 익힐 수 있도록 단계별 맞춤 피드백을 제공하여 영어 글쓰기 능력을 향상시킬 뿐 아니라 문장을 작성하면 실시간으로 틀린 문법과 단어를 체크해 줌으로써 글쓰기의 정확도를 높일 수 있다. 또한 리딩 내비게이터를 통해 자기주도적 원서 읽기를 경험하며 영어 문해력을 향상시킨다.

청담어학원의 자세한 커리큘럼 및 입학시험 일정은 학원 홈페이지나 유선 상담을 통해 확인을 할 수 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범죄도시4’ 이번에도 싹 쓸어버릴까?…범죄도시 역대 시리즈 정리 [인포그래픽]
  • 직장 상사·후배와의 점심, 누가 계산 해야 할까? [그래픽뉴스]
  • 동네 빵집의 기적?…"성심당은 사랑입니다" [이슈크래커]
  • 망고빙수=10만 원…호텔 망빙 가격 또 올랐다
  • ‘눈물의 여왕’ 속 등장한 세포치료제, 고형암 환자 치료에도 희망될까
  • “임영웅 콘서트 VIP 연석 잡은 썰 푼다” 효녀 박보영의 생생 후기
  • 꽁냥이 챌린지 열풍…“꽁꽁 얼어붙은 한강 위로 고양이가 걸어다닙니다”
  • 올림픽 목표 금메달 10개→7개 →5개…뚝뚝 떨어지는 이유는 [이슈크래커]
  • 오늘의 상승종목

  • 04.19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5,220,000
    • +1.55%
    • 이더리움
    • 4,648,000
    • +3.84%
    • 비트코인 캐시
    • 752,500
    • +7.5%
    • 리플
    • 773
    • +3.2%
    • 솔라나
    • 221,000
    • +4.84%
    • 에이다
    • 743
    • +4.65%
    • 이오스
    • 1,206
    • +4.69%
    • 트론
    • 163
    • +1.24%
    • 스텔라루멘
    • 170
    • +2.41%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3,700
    • +6.85%
    • 체인링크
    • 21,870
    • +7.05%
    • 샌드박스
    • 715
    • +8.3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