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외대, ‘생태로 읽는 독도이야기’ 스페인어 번역서 발간

입력 2023-12-11 16:56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국립생태원과 ‘생태로 읽는 독도 이야기’ 포르투갈어·스페인어 번역

(한국외대 제공)
(한국외대 제공)
한국외대 중남미연구소 HK+사업단이 국립생태원이 지난 2018년 펴낸 ‘생태로 읽는 독도 이야기’ 스페인어 번역판을 발행했다. 한국외대와 국립생태원이 이 책의 포르투갈어판을 발행한 지 1년 6개월여만이다.

‘생태로 읽는 독도 이야기’의 포르투갈어와 스페인어 번역서는 해당 언어를 사용하는 라틴아메리카, 유럽, 아프리카, 아시아 대륙 지역들과의 생태 자산 교류를 위해 제작됐다. 한국에 대한 라틴아메리카 국가들의 관심은 점점 다각화되고 있지만, 이들의 한국의 자연환경과 생태 자산 관련 전문적 자료에 대한 접근성은 여전히 떨어지고 있다. 해당 번역서는 한국의 인문·생태 자산을 두 언어권에 소개할 수 있을 것으로도 기대된다.

독도를 정치, 외교적 측면이 아닌 자연과 생태, 사람을 중심으로 조명한 ‘생태로 읽는 독도 이야기’의 스페인어와 포르투갈어판은 국내외 연구자는 물론 독도에 관심 있는 대중에게 유용한 자료로 사용될 전망이다.

사업단과 국립생태원은 대한민국 주재 스페인어권 국가 대사관을 비롯, 두 언어권 국가 주재 대한민국 공관 등을 대상으로 번역서 배포를 시작했다.

신정환 사업단장은 “두 언어로 이 책을 번역함으로써 전 라틴아메리카 지역, 그리고 전 세계의 두 언어 사용자를 대상으로 우리의 소중한 생태 자산을 소개할 수 있는 기반 자료를 마련한 것에 큰 자부심을 느낀다”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여의도4PM' 구독하고 스타벅스 커피 받자!…유튜브 구독 이벤트
  • 엔비디아가 테슬라 닮은꼴?…결정적으로 다른 한 가지 [이슈크래커]
  • 똑같이 일하고 적게 버는 ‘여성’ 직장인들 [그래픽뉴스]
  • ‘쾌조의 스타트’ MLB 한국 선수들, 올 시즌이 기대되는 이유 [이슈크래커]
  • 단독 "반도체 수율 높이자"…삼성전자 '디지털트윈' 내년 시범 적용
  • “또 나만 못 샀어”…‘1억 간다’는 비트코인, 지금이라도 살까요? [이슈크래커]
  • 김신영, ‘전국노래자랑’ MC 하차…“제작진도 갑작스럽게 통보받아”
  • 'LK-99' 후속 상온 초전도체 주장한, PCPOSOS 공개…학계 반응은?
  • 오늘의 상승종목

  • 03.04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4,992,000
    • +8.25%
    • 이더리움
    • 5,038,000
    • +3.96%
    • 비트코인 캐시
    • 680,000
    • +4.06%
    • 리플
    • 912
    • +3.64%
    • 솔라나
    • 183,400
    • +0.27%
    • 에이다
    • 1,079
    • +5.58%
    • 이오스
    • 1,565
    • +4.13%
    • 트론
    • 196
    • +0.51%
    • 스텔라루멘
    • 206
    • +8.42%
    • 비트코인에스브이
    • 159,600
    • +4.72%
    • 체인링크
    • 28,710
    • -0.24%
    • 샌드박스
    • 967
    • +2.87%
* 24시간 변동률 기준